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외무장관, 한국 문화재 추가 인도 없다”
입력 2010.08.25 (09:41) 수정 2010.08.25 (10:43) 국제
오카다 일본 외무장관이 조선총독부가 반출한 도서 외의 문화재 반환 요구에는 응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일본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아사히 신문은 오카다 외무장관이 어제 민주당 정책조사회의에 출석해 간 나오토 총리가 국권침탈 100년 담화에서 밝힌 '조선왕실의궤' 인도와 관련해 이것으로 매듭짓고 싶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신문은 또 일본 정부가 구체적인 인도 대상 문화재를 밝히지 않고 있지만 한국 측은 '조선왕실의궤' 외에도 '제실도서' 등 다른 문화제도 반환되길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日 외무장관, 한국 문화재 추가 인도 없다”
    • 입력 2010-08-25 09:41:27
    • 수정2010-08-25 10:43:01
    국제
오카다 일본 외무장관이 조선총독부가 반출한 도서 외의 문화재 반환 요구에는 응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일본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아사히 신문은 오카다 외무장관이 어제 민주당 정책조사회의에 출석해 간 나오토 총리가 국권침탈 100년 담화에서 밝힌 '조선왕실의궤' 인도와 관련해 이것으로 매듭짓고 싶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신문은 또 일본 정부가 구체적인 인도 대상 문화재를 밝히지 않고 있지만 한국 측은 '조선왕실의궤' 외에도 '제실도서' 등 다른 문화제도 반환되길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