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년동안 9개 대학이 9개 오페라를 예당에서
입력 2010.08.25 (20:20) 문화
앞으로 3년동안 9개 대학 학생 천여명이 서울 예술의 전당 오페라극장에서 9개의 오페라 작품을 선보입니다.

예술의 전당은 오늘 차세대 오페라 음악계를 이끌 음악가를 발굴하고 오페라 관객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서울대 등 9개 대학 학생들과 함께 대학 오페라 페스티벌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페스티벌 첫 해인 올해는 다음달 1일 이화여대의 피가로의 결혼을 시작으로, 9일 서울대의 라트라비아타, 17일 한국예술종합학교의 코지 판 투테 등을 선보이며, 각 대학별로 하나씩의 오페라를 무대에 올립니다.

특히 대학생 관객을 위해 관람료를 대폭 낮춰 대학생에게는 1-2만원에 제공하기로 했습니다.
  • 3년동안 9개 대학이 9개 오페라를 예당에서
    • 입력 2010-08-25 20:20:02
    문화
앞으로 3년동안 9개 대학 학생 천여명이 서울 예술의 전당 오페라극장에서 9개의 오페라 작품을 선보입니다.

예술의 전당은 오늘 차세대 오페라 음악계를 이끌 음악가를 발굴하고 오페라 관객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서울대 등 9개 대학 학생들과 함께 대학 오페라 페스티벌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페스티벌 첫 해인 올해는 다음달 1일 이화여대의 피가로의 결혼을 시작으로, 9일 서울대의 라트라비아타, 17일 한국예술종합학교의 코지 판 투테 등을 선보이며, 각 대학별로 하나씩의 오페라를 무대에 올립니다.

특히 대학생 관객을 위해 관람료를 대폭 낮춰 대학생에게는 1-2만원에 제공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