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또 다시 장중 만선 붕괴…막판 반등
입력 2010.08.26 (06:04) 수정 2010.08.26 (08:35) 국제
미국 주택시장 지표가 예상 밖의 부진을 보이면서 다우존스지수가 이틀 연속 장중 만 선이 무너졌지만 막판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현지시각으로 25일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 지수는 전날보다 19.61포인트 오른 10,060.06으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S&P 500은 3.46포인트 오른 1,055.33으로 나스닥 종합지수도 17.78포인트 오른 2,141.54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다우지수는 미 상무부가 발표한 지난달 신축 주택 판매 실적이 사상 최저치로 급락하는 등 주택시장 지표가 예상 밖 부진을 보이면서 또다시 장중 만 선이 무너지는 등 하락세로 출발했지만 막판 반등에 성공하면서 나흘간의 하락 행진을 멈췄습니다.
  • 뉴욕증시, 또 다시 장중 만선 붕괴…막판 반등
    • 입력 2010-08-26 06:04:16
    • 수정2010-08-26 08:35:22
    국제
미국 주택시장 지표가 예상 밖의 부진을 보이면서 다우존스지수가 이틀 연속 장중 만 선이 무너졌지만 막판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현지시각으로 25일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 지수는 전날보다 19.61포인트 오른 10,060.06으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S&P 500은 3.46포인트 오른 1,055.33으로 나스닥 종합지수도 17.78포인트 오른 2,141.54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다우지수는 미 상무부가 발표한 지난달 신축 주택 판매 실적이 사상 최저치로 급락하는 등 주택시장 지표가 예상 밖 부진을 보이면서 또다시 장중 만 선이 무너지는 등 하락세로 출발했지만 막판 반등에 성공하면서 나흘간의 하락 행진을 멈췄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