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초 퇴직 임원 평균 연령 54.7세”
입력 2010.09.01 (06:29) 수정 2010.09.01 (15:42) 경제
올해 초 자리에서 물러난 국내 주요 기업 임원의 평균 나이는 55세 가량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컨설팅업체 아인스파트너가 국내 100대 기업 임원등의 퇴직 현황을 조사한 결과 올해 초 퇴직한 임원의 평균 연령이 54.7세로 나타났습니다.

퇴직 임원 수는 801명으로 전체 임원 5천655명 중 14.2%였고, 퇴직자 가운데 재직 기간이 1년 이하인 단명 임원은 139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퇴직 임원 가운데 1953년생과 1957년생이 각각 72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퇴직한 임원의 재직기간은 2년 미만이 33%, 만 2년이 16%였고 10년 이상 장수한 임원은 6.2%였습니다.

퇴직 임원들의 평균 재직기간은 4.4년이었습니다.
  • “올해 초 퇴직 임원 평균 연령 54.7세”
    • 입력 2010-09-01 06:29:25
    • 수정2010-09-01 15:42:07
    경제
올해 초 자리에서 물러난 국내 주요 기업 임원의 평균 나이는 55세 가량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컨설팅업체 아인스파트너가 국내 100대 기업 임원등의 퇴직 현황을 조사한 결과 올해 초 퇴직한 임원의 평균 연령이 54.7세로 나타났습니다.

퇴직 임원 수는 801명으로 전체 임원 5천655명 중 14.2%였고, 퇴직자 가운데 재직 기간이 1년 이하인 단명 임원은 139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퇴직 임원 가운데 1953년생과 1957년생이 각각 72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퇴직한 임원의 재직기간은 2년 미만이 33%, 만 2년이 16%였고 10년 이상 장수한 임원은 6.2%였습니다.

퇴직 임원들의 평균 재직기간은 4.4년이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