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봉평은 지금 메밀꽃 필 무렵
입력 2010.09.01 (13:36) 포토뉴스
봉평은 지금 메밀꽃 필 무렵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봉평은 지금 메밀꽃 필 무렵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소금을 뿌려 놓은 듯 활짝 핀 메밀꽃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메밀밭에서 추억을 만드세요”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메밀밭에서 추억을 만드세요”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 봉평은 지금 메밀꽃 필 무렵
    • 입력 2010-09-01 13:36:52
    포토뉴스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가산 이효석(李孝石)의 단편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무대인 강원 평창군 봉평면 일원에는 요즘 소금을 뿌려 놓은 듯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펴 알싸한 향을 풍기고 있다. 이곳에서는 3∼12일 효석문화제가 개최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