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軍 검찰, 천안함 관련 군 장성 등 4명 입건
입력 2010.09.01 (14:27) 수정 2010.09.01 (15:33) 정치
  천안함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군 검찰은  군 장성 3명과 영관급 장교 1명 등  모두 4명을 입건해 사법처리 여부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군 관계자는  국방부 검찰단이 지난달  해군 중장 1명과 소장 1명 그리고  영관급 장교 1명 등 3명과  육군 중장 1명을 입건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군 검찰은 이들에 대해  북한이 잠수함정을 이용해 공격할  가능성이 높다는 정보가 있었는데도  전투 준비태세를 소홀히 했다는 혐의로  군 형법을 적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군 관계자는  입건 조치된 대상자들에 대해  검찰의 수사가 계속 진행중이며  수사 결과에 따라 기소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와는 별도로 지난 6월  감사원이 천안함 사건에 대해  징계를 요청한 군 간부 25명에 대해서 국방부는 아직 징계위원회를  소집하지 않은 상태입니다.
  • 軍 검찰, 천안함 관련 군 장성 등 4명 입건
    • 입력 2010-09-01 14:27:17
    • 수정2010-09-01 15:33:25
    정치
  천안함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군 검찰은  군 장성 3명과 영관급 장교 1명 등  모두 4명을 입건해 사법처리 여부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군 관계자는  국방부 검찰단이 지난달  해군 중장 1명과 소장 1명 그리고  영관급 장교 1명 등 3명과  육군 중장 1명을 입건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군 검찰은 이들에 대해  북한이 잠수함정을 이용해 공격할  가능성이 높다는 정보가 있었는데도  전투 준비태세를 소홀히 했다는 혐의로  군 형법을 적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군 관계자는  입건 조치된 대상자들에 대해  검찰의 수사가 계속 진행중이며  수사 결과에 따라 기소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와는 별도로 지난 6월  감사원이 천안함 사건에 대해  징계를 요청한 군 간부 25명에 대해서 국방부는 아직 징계위원회를  소집하지 않은 상태입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