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아프간 미군 희생자 개전 이래 최고
입력 2010.09.01 (16:41) 수정 2010.09.01 (17:31) 국제
지난 8개월간 아프가니스탄에서 전사한 미군 수가 3백 명을 넘어서면서 올해가 2001년 아프간전 시작 이후 가장 많은 미군 희생자를 낸 해로 기록됐습니다.

분쟁지역 사망자 통계 사이트인 아이캐주얼티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아프간에서는 모두 323명의 미군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8개월 만에 지난해 전체 미군 사망자 수인 317명을 뛰어넘은 수치입니다.
  • 올해 아프간 미군 희생자 개전 이래 최고
    • 입력 2010-09-01 16:41:14
    • 수정2010-09-01 17:31:12
    국제
지난 8개월간 아프가니스탄에서 전사한 미군 수가 3백 명을 넘어서면서 올해가 2001년 아프간전 시작 이후 가장 많은 미군 희생자를 낸 해로 기록됐습니다.

분쟁지역 사망자 통계 사이트인 아이캐주얼티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아프간에서는 모두 323명의 미군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8개월 만에 지난해 전체 미군 사망자 수인 317명을 뛰어넘은 수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