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도권 초·중학교 등교시간 두 시간 연기
입력 2010.09.02 (07:23) 사회
제7호 태풍 콘파스가 강화도 지역에 상륙함에 따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서울과 경기,인천 등 수도권 지역 초등학교와 중학교의 등교시간을 두시간 늦추기로 했습니다.

재난안전대책본부는 태풍 상륙 이후 돌풍으로 인한 피해가 잇따를 것으로 보여, 교육과학기술부와 논의를 거쳐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교육청은 태풍의 경로 등 상황을 지켜본 뒤 오늘 하루 휴교령을 내리는 방안도 검토중입니다.
  • 수도권 초·중학교 등교시간 두 시간 연기
    • 입력 2010-09-02 07:23:06
    사회
제7호 태풍 콘파스가 강화도 지역에 상륙함에 따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서울과 경기,인천 등 수도권 지역 초등학교와 중학교의 등교시간을 두시간 늦추기로 했습니다.

재난안전대책본부는 태풍 상륙 이후 돌풍으로 인한 피해가 잇따를 것으로 보여, 교육과학기술부와 논의를 거쳐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교육청은 태풍의 경로 등 상황을 지켜본 뒤 오늘 하루 휴교령을 내리는 방안도 검토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