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BP, 원유 유출 사고 뒤 광고비 대폭 확대
입력 2010.09.02 (10:37) 수정 2010.09.02 (16:52) 국제
영국 석유기업 BP가 지난 4월 멕시코만 원유유출 사고 이후 3개월 동안 무려 9천300만달러, 우리돈 천억 원 이상의 광고비를 집행했다고 미 하원 에너지상무위 의원들이 밝혔습니다.

의원들은 현재 멕시코만 원유유출 사고 수습에 나선 BP가 올해 4월부터 7월까지 9천340만달러의 광고비를 지출했다며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광고비 지출액의 3배를 웃도는 수준이라고 전했습니다.

BP는 또 이번 원유유출 참사로 관광부문 매출감소가 우려되는 플로리다와 미시시피, 앨라배마 등 피해지역 관광홍보에 모두 8천950만달러를 지원했다고 의원들은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BP 관계자들은 해안지역 주민들에게 원유유출 관련소식과 사고수습 정보를 전달하고 수습 과정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광고비 지출을 이처럼 늘렸다고 설명했습니다.
  • BP, 원유 유출 사고 뒤 광고비 대폭 확대
    • 입력 2010-09-02 10:37:32
    • 수정2010-09-02 16:52:16
    국제
영국 석유기업 BP가 지난 4월 멕시코만 원유유출 사고 이후 3개월 동안 무려 9천300만달러, 우리돈 천억 원 이상의 광고비를 집행했다고 미 하원 에너지상무위 의원들이 밝혔습니다.

의원들은 현재 멕시코만 원유유출 사고 수습에 나선 BP가 올해 4월부터 7월까지 9천340만달러의 광고비를 지출했다며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광고비 지출액의 3배를 웃도는 수준이라고 전했습니다.

BP는 또 이번 원유유출 참사로 관광부문 매출감소가 우려되는 플로리다와 미시시피, 앨라배마 등 피해지역 관광홍보에 모두 8천950만달러를 지원했다고 의원들은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BP 관계자들은 해안지역 주민들에게 원유유출 관련소식과 사고수습 정보를 전달하고 수습 과정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광고비 지출을 이처럼 늘렸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