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의회 이틀째 파행
입력 2010.09.02 (16:04) 사회
여야 간 갈등으로 어제 첫 정례회 본회의를 열지 못한 경기도의회가 이틀째 파행을 겪고 있습니다.

어제 민주당 정기열 수석 부대표의 발언을 문제 삼으며 본회의장 의장석을 기습 점거한 한나라당 의원들은 오늘도 본회의장 문을 걸어 잠근 채 농성을 계속했습니다.

한나라당은 민주당이 상대 당과 대표에게 모독적인 막말을 하면서 의도적으로 의회 파행을 유도했다며 민주당의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민주당은 이번 사태의 근본 원인이 4대 특위에 참여하기로 해놓고 말을 바꾸고, 정 의원의 발언을 문제 삼아 본회의장을 점거한 한나라당에 있다며 맞서고 있습니다.
  • 경기도의회 이틀째 파행
    • 입력 2010-09-02 16:04:33
    사회
여야 간 갈등으로 어제 첫 정례회 본회의를 열지 못한 경기도의회가 이틀째 파행을 겪고 있습니다.

어제 민주당 정기열 수석 부대표의 발언을 문제 삼으며 본회의장 의장석을 기습 점거한 한나라당 의원들은 오늘도 본회의장 문을 걸어 잠근 채 농성을 계속했습니다.

한나라당은 민주당이 상대 당과 대표에게 모독적인 막말을 하면서 의도적으로 의회 파행을 유도했다며 민주당의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민주당은 이번 사태의 근본 원인이 4대 특위에 참여하기로 해놓고 말을 바꾸고, 정 의원의 발언을 문제 삼아 본회의장을 점거한 한나라당에 있다며 맞서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