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질랜드 규모 7.0 강진…인명 피해는 없어
입력 2010.09.04 (07:41) 수정 2010.09.04 (17:07) 국제

   뉴질랜드에서 오늘 새벽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이 발표했습니다.

 


  지진은 현시 시각으로 새벽 4시35분쯤  뉴질랜드 남섬의 크라이스트처치로부터  북서쪽으로 약 30km 떨어진 곳의  지하 33km 지점에서 발생했으며 남섬 대부분과 북섬 남단 일부 지역에서  진동이 감지됐습니다.

 


   현지의 한 라디오 방송은  진동이 40초 동안 계속됐고  여진이 이어지고 있다고 보도했으며  사람들이 공포에 질려  거리로 뛰쳐나왔다고 전했습니다.

 


   또 혼란을 틈타  약탈이 있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크라이스트처치 시내 중심가가  전면 통제됐고 시 전체에는 비상사태가 선포됐습니다.

 


   하지만 인명 피해는 아직  없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현지 경찰은 건물 파손과  정전,단수 등의 피해가  접수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때 국지적인 지진해일이 일어날 가능성도 제기됐지만 다행히 지진해일은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크라이스트처치에 거주하는 교포들도  집안에 있던 그릇이 깨지거나  가구가 넘어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뉴질랜드 규모 7.0 강진…인명 피해는 없어
    • 입력 2010-09-04 07:41:46
    • 수정2010-09-04 17:07:47
    국제

   뉴질랜드에서 오늘 새벽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이 발표했습니다.

 


  지진은 현시 시각으로 새벽 4시35분쯤  뉴질랜드 남섬의 크라이스트처치로부터  북서쪽으로 약 30km 떨어진 곳의  지하 33km 지점에서 발생했으며 남섬 대부분과 북섬 남단 일부 지역에서  진동이 감지됐습니다.

 


   현지의 한 라디오 방송은  진동이 40초 동안 계속됐고  여진이 이어지고 있다고 보도했으며  사람들이 공포에 질려  거리로 뛰쳐나왔다고 전했습니다.

 


   또 혼란을 틈타  약탈이 있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크라이스트처치 시내 중심가가  전면 통제됐고 시 전체에는 비상사태가 선포됐습니다.

 


   하지만 인명 피해는 아직  없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현지 경찰은 건물 파손과  정전,단수 등의 피해가  접수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때 국지적인 지진해일이 일어날 가능성도 제기됐지만 다행히 지진해일은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크라이스트처치에 거주하는 교포들도  집안에 있던 그릇이 깨지거나  가구가 넘어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