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현섭 전 시장 “주승용 의원에 정치자금 줬다” 진술
입력 2010.09.04 (07:41) 수정 2010.09.04 (15:53) 사회
업체로부터 10억 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된 오현섭 전 여수시장이 주승용 민주당 의원에게 수천만 원을 건넸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청 특수수사과 관계자는 오 전 시장이 지난 5월 말, 주 의원 측에 정치자금 명목으로 7천만 원을 건넸다고 진술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따라 경찰은 조만간 주 의원의 사무국장을 불러 조사한 뒤 주 의원 소환 여부를 최종 결정할 방침입니다.

주 의원은 이에 대해 자신의 친척이 오 전 시장으로부터 돈을 받아 사무국장에게 전달한 사실이 있었다고 해명했습니다.
경찰은 오 전 시장으로부터 돈을 받은 정치인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 오현섭 전 시장 “주승용 의원에 정치자금 줬다” 진술
    • 입력 2010-09-04 07:41:48
    • 수정2010-09-04 15:53:18
    사회
업체로부터 10억 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된 오현섭 전 여수시장이 주승용 민주당 의원에게 수천만 원을 건넸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청 특수수사과 관계자는 오 전 시장이 지난 5월 말, 주 의원 측에 정치자금 명목으로 7천만 원을 건넸다고 진술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따라 경찰은 조만간 주 의원의 사무국장을 불러 조사한 뒤 주 의원 소환 여부를 최종 결정할 방침입니다.

주 의원은 이에 대해 자신의 친척이 오 전 시장으로부터 돈을 받아 사무국장에게 전달한 사실이 있었다고 해명했습니다.
경찰은 오 전 시장으로부터 돈을 받은 정치인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