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카스트로 前 의장, 4년 만에 첫 대중 연설
입력 2010.09.04 (07:41) 수정 2010.09.04 (15:56) 국제
최근 건강을 회복한 피델 카스트로 쿠바 국가평의회 전 의장이 어제 수도 아바나대학을 찾아 퇴임한지 4년 만에 첫 대중 연설을 했습니다.

쿠바 관영통신인 ACN 등은 카스트로 전 의장이 아바나 대학에서 자신의 상징이기도 한 군복과 녹색 군모차림으로 만여 명의 군중 앞에서 공개연설을 했다고 전했습니다.

카스트로 전 의장은 연설에서 미국과 이스라엘이 이란 핵프로그램에 대해 국제적 제제를 가할 경우 핵 전쟁을 피할 수 없을 것이라는 기존 주장을 되풀이했으며 군중은 '피델'을 연호하며 큰 환호를 보냈다고 덧붙였습니다.
  • 카스트로 前 의장, 4년 만에 첫 대중 연설
    • 입력 2010-09-04 07:41:51
    • 수정2010-09-04 15:56:49
    국제
최근 건강을 회복한 피델 카스트로 쿠바 국가평의회 전 의장이 어제 수도 아바나대학을 찾아 퇴임한지 4년 만에 첫 대중 연설을 했습니다.

쿠바 관영통신인 ACN 등은 카스트로 전 의장이 아바나 대학에서 자신의 상징이기도 한 군복과 녹색 군모차림으로 만여 명의 군중 앞에서 공개연설을 했다고 전했습니다.

카스트로 전 의장은 연설에서 미국과 이스라엘이 이란 핵프로그램에 대해 국제적 제제를 가할 경우 핵 전쟁을 피할 수 없을 것이라는 기존 주장을 되풀이했으며 군중은 '피델'을 연호하며 큰 환호를 보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