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민영아파트 청약 순위내 마감 ‘급감’
입력 2010.09.04 (07:41) 수정 2010.09.04 (15:43) 부동산
올해 민영 아파트 분양시장의 침체가 계속되면서 1에서 3순위 안에 청약을 마감한 아파트 단지 비율이 지난해의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는 올 초부터 지난달 말까지 분양된 민영 아파트의 청약 경쟁률을 분석한 결과 116개 단지 가운데 순위 안에 청약을 마친 단지가 22곳, 19%에 그쳤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에 206곳의 사업장 가운데 41.3%가 순위 내 마감된 것과 비교하면 절반 이하로 떨어진 겁니다.



특히 수도권에선 지난해 60%에서 올해 23.9%로 크게 줄었습니다.
  • 올해 민영아파트 청약 순위내 마감 ‘급감’
    • 입력 2010-09-04 07:41:56
    • 수정2010-09-04 15:43:52
    부동산
올해 민영 아파트 분양시장의 침체가 계속되면서 1에서 3순위 안에 청약을 마감한 아파트 단지 비율이 지난해의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는 올 초부터 지난달 말까지 분양된 민영 아파트의 청약 경쟁률을 분석한 결과 116개 단지 가운데 순위 안에 청약을 마친 단지가 22곳, 19%에 그쳤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에 206곳의 사업장 가운데 41.3%가 순위 내 마감된 것과 비교하면 절반 이하로 떨어진 겁니다.



특히 수도권에선 지난해 60%에서 올해 23.9%로 크게 줄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