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국무 “이번 중동평화협상, 마지막 기회”
입력 2010.09.04 (10:59) 국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현재 진행 중인 중동평화협상이 합의를 도출하기 위한 마지막 기회라고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1년 8개월 만에 재개된 중동평화협상을 중재한 지 하루 만에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TV에 동시에 출연해 이같이 설명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중동평화협상이 성공할 경우 중동 지역의 긴장 관계를 이용해 자신들의 행동을 정당화하는 이란을 억제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예루살렘을 화약고가 아닌 평화와 협력의 상징으로 만들 해결책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이스라엘의 마이클 오렌 주미대사는 이번 중동평화협상이 순항할 것이라며 긍정적이라고 느낄 만한 여러가지 이유가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 美 국무 “이번 중동평화협상, 마지막 기회”
    • 입력 2010-09-04 10:59:16
    국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현재 진행 중인 중동평화협상이 합의를 도출하기 위한 마지막 기회라고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1년 8개월 만에 재개된 중동평화협상을 중재한 지 하루 만에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TV에 동시에 출연해 이같이 설명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중동평화협상이 성공할 경우 중동 지역의 긴장 관계를 이용해 자신들의 행동을 정당화하는 이란을 억제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예루살렘을 화약고가 아닌 평화와 협력의 상징으로 만들 해결책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이스라엘의 마이클 오렌 주미대사는 이번 중동평화협상이 순항할 것이라며 긍정적이라고 느낄 만한 여러가지 이유가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