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긴 추석연휴, 성묘와 방충용품 특수
입력 2010.09.08 (06:21) 경제
예년보다 긴 연휴로 성묘객들이 늘면서 성묘와 방충용품들이 특수를 누리고 있습니다.

인터넷 쇼핑몰 G마켓은 최근 일주일 동안 예초기와 접이식 낫 등 성묘용품 판매량이 지난해 추석 때와 비교해 46% 이상 올랐다고 밝혔습니다.

또 안전한 벌초를 돕는 방충용품 판매량도 36% 이상 급증했고, 말벌의 공격을 막는 방충복 수요가 특히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옥션에서도 성묘용품 판매량이 지난해보다 32% 늘었고, 인터파크에서도 예초기는 30%, 살충제와 말벌 예방용품은 15%씩 판매량이 늘었습니다.
  • 긴 추석연휴, 성묘와 방충용품 특수
    • 입력 2010-09-08 06:21:16
    경제
예년보다 긴 연휴로 성묘객들이 늘면서 성묘와 방충용품들이 특수를 누리고 있습니다.

인터넷 쇼핑몰 G마켓은 최근 일주일 동안 예초기와 접이식 낫 등 성묘용품 판매량이 지난해 추석 때와 비교해 46% 이상 올랐다고 밝혔습니다.

또 안전한 벌초를 돕는 방충용품 판매량도 36% 이상 급증했고, 말벌의 공격을 막는 방충복 수요가 특히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옥션에서도 성묘용품 판매량이 지난해보다 32% 늘었고, 인터파크에서도 예초기는 30%, 살충제와 말벌 예방용품은 15%씩 판매량이 늘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