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집트 “지난 4월 연구용 원전서 사고”
입력 2010.09.08 (06:21) 국제
이집트의 연구용 원자력 발전소에서 다섯 달 전 사고가 발생했으나 방사능 물질의 누출은 없었다고 현지 일간지가 보도했습니다.

모하메드 엘-쿠라이 이집트 원자력기구 대표는 지난 4월 수도 카이로 북쪽의 나일 삼각주 지역에 있는 2㎿급 연구용 원전의 냉각 펌프에서 고장이 나 원전의 가동이 중단됐었다고 밝혔습니다.

엘-쿠라이 대표는 최근 국제원자력기구 전문가들이 사고 원전을 직접 방문해 조사한 뒤 원자로의 성능 개선을 권고했다고 덧붙였습니다.
  • 이집트 “지난 4월 연구용 원전서 사고”
    • 입력 2010-09-08 06:21:17
    국제
이집트의 연구용 원자력 발전소에서 다섯 달 전 사고가 발생했으나 방사능 물질의 누출은 없었다고 현지 일간지가 보도했습니다.

모하메드 엘-쿠라이 이집트 원자력기구 대표는 지난 4월 수도 카이로 북쪽의 나일 삼각주 지역에 있는 2㎿급 연구용 원전의 냉각 펌프에서 고장이 나 원전의 가동이 중단됐었다고 밝혔습니다.

엘-쿠라이 대표는 최근 국제원자력기구 전문가들이 사고 원전을 직접 방문해 조사한 뒤 원자로의 성능 개선을 권고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