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랑스, 8경기만 첫 승 ‘감동이야!’
입력 2010.09.08 (08:50) 수정 2010.09.08 (09:50) 포토뉴스
프랑스 4연패 탈출 ‘눈물이 나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내 말이 우스워?’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프랑스 감독 로랑 블랑(오른쪽)이 카림 벤제마에게 작전을 지시하고 있다.
넘어져서도 공을 향한 시선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프랑스의 얀 음빌라(왼쪽)가 보스니아의 에딘 제코 태클에 넘어지고 있다.
멀어지는 공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프랑스의 얀 음빌라(가운데)가 보스니아의 에딘 제코(오른쪽), 아스미르 베고비치와 볼다툼을 하고 있다.
이탈리아 ‘골 소나기’, 페로 제도에 대승!
8일 새벽(한국시간) 이탈리아 플로렌스 아르테미오 프랜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로2012 C조 예선 2차전 이탈리아-페로 제도 경기, 이탈리아의 알베르토 질라르디노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란델리 감독 체제로 출범한 이탈리아가 약체 페로 제도를 5대 0으로 무너트렸다.
골키퍼는 좌절
8일 새벽(한국시간) 이탈리아 플로렌스 아르테미오 프랜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로2012 C조 예선 2차전 이탈리아-페로 제도 경기, 이탈리아의 3번째 골을 성공시킨 안토니오 카사노(오른쪽 두번째)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가까이서 보고 싶었을 뿐인데…’
8일 새벽(한국시간) 이탈리아 플로렌스 아르테미오 프랜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로2012 C조 예선 2차전 이탈리아-페로 제도 경기, 경기장으로 난입한 이탈리아 팬이 스텝들에게 붙잡혀 나가고 있다.
이제부터 시작이다!
8일 새벽(한국시간) 독일 쾰른 뮌게르스도르퍼 슈타디온에서 열린 유로 2012 A조 예선 2차전 독일-아제르바이잔 경기, 독일의 하이코 베스터만(가운데에서 오른쪽)이 골을 시도하고 있다. 경기는 독일이 화력 시위를 펼치며 아르제바이잔에 6대 1로 대승을 거뒀다.
‘제 골 봤죠?’
8일 새벽(한국시간) 독일 쾰른 뮌게르스도르퍼 슈타디온에서 열린 유로 2012 A조 예선 2차전 독일-아제르바이잔 경기, 독일의 루카스 포돌스키가 팀의 2번째 골을 성공시킨 뒤 기뻐하며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국기 앞에 당당히 선 선수들
8일 새벽(한국시간) 독일 쾰른 뮌게르스도르퍼 슈타디온에서 열린 유로 2012 A조 예선 2차전 독일-아제르바이잔 경기, 대승을 거둔 독일의 첫번째 골 주인공 하이코 베스터만(왼쪽)과 마지막 골 주인공 미로슬라프 클로제가 응원해준 팬들을 향해 박수를 치고 있다.
루니, 스캔들 잊고 ‘펄펄’
8일 새벽(한국시간) 스위스 바젤 세인트 야콥 파크에서 열린 유로 2010 G조 예선 2차전 잉글랜드 -스위스 경기, 잉글랜드의 웨인 루니(왼쪽)가 스위스의 피르민 슈베글러와 볼다툼을 하고 있다. 경기는 잉글랜드가 아담 존슨과 데런 벤트의 연속골에 힘입어 스위스에 3대 1로 승리했다.
치열한 공중 볼다툼
8일 새벽(한국시간) 스위스 바젤 세인트 야콥 파크에서 열린 유로 2010 G조 예선 2차전 잉글랜드 -스위스 경기, 잉글랜드의 웨인 루니(왼쪽)가 스위스의 피르민 슈베글러와 공중 볼다툼을 하고 있다.
1대 3 대결, 승자는?
8일 새벽(한국시간) 스위스 바젤 세인트 야콥 파크에서 열린 유로 2010 G조 예선 2차전 잉글랜드 -스위스 경기, 잉글랜드의 웨인 루니(가운데)가 스위스 선수들과 볼다툼을 하고 있다.
이것이 땀의 결실
8일 새벽(한국시간) 스위스 바젤 세인트 야콥 파크에서 열린 유로 2010 G조 예선 2차전 잉글랜드 -스위스 경기, 잉글랜드의 웨인 루니(왼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질주하고 있다.
잉글랜드 ‘2연승이야!’
8일 새벽(한국시간) 스위스 바젤 세인트 야콥 파크에서 열린 유로 2010 G조 예선 2차전 잉글랜드 -스위스 경기, 잉글랜드의 두번째 골을 성공시킨 아담 존슨(오른쪽)이 웨인 루니와 기뻐하고 있다.
‘이제 시작 해볼까?’
8일 새벽(한국시간) 이스탄불 쉬크류 사라콜루 경기장에서 열린 유로2012 A조 예선2차전 터키-벨기에 경기, 터키 감독 거스 히딩크가 안경을 쓴 뒤 경기장을 바라보고 있다. 경기는 터키가 벨기에에 짜릿한 3대 2 역전승을 거뒀다.
머리 치워 머리!
8일 새벽(한국시간) 이스탄불 쉬크류 사라콜루 경기장에서 열린 유로2012 A조 예선2차전 터키-벨기에 경기, 터키의 골키퍼 오너 리셉 키브락(오른쪽)이 골을 시도하는 벨기에에 로멜루 루카쿠와 볼다툼을 하고 있다.
‘골 넣으러 가자!’
8일 새벽(한국시간) 이스탄불 쉬크류 사라콜루 경기장에서 열린 유로2012 A조 예선2차전 터키-벨기에 경기, 터키의 하밋 알틴톱(오른쪽)이 벨기에에 공을 뺏고 있다.
터키, 벨기에 잡고 2연승
8일 새벽(한국시간) 이스탄불 쉬크류 사라콜루 경기장에서 열린 유로2012 A조 예선2차전 터키-벨기에 경기, 역전승을 거둔 터키 대표팀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호날두 빠진 포르투갈, 노르웨이에 패
8일 새벽(한국시간) 노르웨이 오슬로 울레발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H조 예선 2차전 포르투갈-노르웨이 경기, 포르투갈의 우고 알메이다가 노르웨이에 0대 1로 패한 뒤 경기장에 누워 아쉬워하고 있다.
천금같은 결승골 기쁨
8일 새벽(한국시간) 노르웨이 오슬로 울레발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H조 예선 2차전 포르투갈-노르웨이 경기, 노르웨이의 에릭 후세클레프가 전반 21분 첫 골을 넣은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무조건 질주!
8일 새벽(한국시간) 노르웨이 오슬로 울레발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H조 예선 2차전 포르투갈-노르웨이 경기, 노르웨이의 에릭 후세클레프(가운데)가 포르투갈의 미구엘 벨로소(왼쪽), 히카르두 콰레스마를 피해 드리블 하고 있다.
휜텔라르의 힘! 필란드에 승리
8일 새벽(한국시간) 네덜란드 로테르담의 드 크윕 경기장에서 열린 유로 2012 E조 예선 2차전 네덜란드-필란드 경기, 클라스 얀 휜텔라르의 두 골에 힘입어 핀란드에 2-1 승리를 거둔 네덜란드 대표팀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나만 믿어’
8일 새벽(한국시간) 네덜란드 로테르담의 드 크윕 경기장에서 열린 유로 2012 E조 예선 2차전 네덜란드-필란드 경기, 네덜란드의 클라스 얀 휜텔라르(오른쪽)가 첫 골에 승리한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 프랑스, 8경기만 첫 승 ‘감동이야!’
    • 입력 2010-09-08 08:50:01
    • 수정2010-09-08 09:50:38
    포토뉴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8일 새벽(한국시간)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아심 페라토비치 하세 스타디온에서 열린 유로2012 예선 D조 예선 2차전 프랑스-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경기, 부상에서 돌아온 프랑스의 카림 벤제마(오른쪽)가 첫 골을 성공시킨 뒤 팀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경기는 프랑스가 경기초반부터 공격을 주도하며 보스니아에 2대 0으로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