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형환 “불법 경륜·경정 매출 증가”
입력 2010.09.08 (10:41) 정치
불법 경륜·경정 인터넷사이트의 매출규모가 해마다 늘고 있지만 도박중독을 예방하거나 치료하기 위한 지원은 턱없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나라당 안형환 의원은 불법 경륜·경정 인터넷사이트 매출규모가 2008년 7천260억원에서 지난해 8천300억원으로 천억원 가량 증가했고, 올 상반기엔 3천480억원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의 모니터링 결과 불법 경륜·경정 인터넷사이트도 2008년 363개, 지난해 415개에 이어 올 상반기에는 174개가 새로 만들어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하지만 공단의 도박중독상담센터인 '경륜·경정 클리닉' 운영예산은 2008년 14억 2천600만원에서 지난해 15억 4천100만원으로 1억원 가량 증가하고, 운영인력은 16명에서 17명으로 1명 증원되는데 그쳤습니다.

안 의원은 도박중독 방문상담은 2008년 152건에서 지난해 326건으로 증가했고, 예방 상담은 만 3천853건에서 만6천226건으로 각각 늘어났다면서 예산과 인력이 부족한 실정이라고 지적했습니다.
  • 안형환 “불법 경륜·경정 매출 증가”
    • 입력 2010-09-08 10:41:37
    정치
불법 경륜·경정 인터넷사이트의 매출규모가 해마다 늘고 있지만 도박중독을 예방하거나 치료하기 위한 지원은 턱없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나라당 안형환 의원은 불법 경륜·경정 인터넷사이트 매출규모가 2008년 7천260억원에서 지난해 8천300억원으로 천억원 가량 증가했고, 올 상반기엔 3천480억원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의 모니터링 결과 불법 경륜·경정 인터넷사이트도 2008년 363개, 지난해 415개에 이어 올 상반기에는 174개가 새로 만들어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하지만 공단의 도박중독상담센터인 '경륜·경정 클리닉' 운영예산은 2008년 14억 2천600만원에서 지난해 15억 4천100만원으로 1억원 가량 증가하고, 운영인력은 16명에서 17명으로 1명 증원되는데 그쳤습니다.

안 의원은 도박중독 방문상담은 2008년 152건에서 지난해 326건으로 증가했고, 예방 상담은 만 3천853건에서 만6천226건으로 각각 늘어났다면서 예산과 인력이 부족한 실정이라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