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유없는 어지럼증, 귓속부터 의심을!
입력 2010.09.08 (13:0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지럼증이 있는 사람들은 빈혈이나 중풍 등의 초기증상으로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러나 귓속 이상으로 인한 경우가 훨씬 더많다고 합니다.



박광식 의학전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보통 어지럼증은 빈혈과 중풍의 초기증상으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귀속에 이상이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고 최근 이같은 증상의 원인의 어지럼증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조사 결과 귀 이상으로 인한 어지럼증으로 진료를 받은 환자가 지난해 58만여 명으로 4년 새 20만 명씩 해마다 11% 급증했습니다.



진료비 역시 지난 2005년 268억원에서 해마다 19%씩 증가해 지난해 534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성별로 살펴보면 여성 환자가 남성 환자보다 2.3배 더 많았습니다.



연령별로는 40살 이상이 77%로 대부분을 차지했으며 그 가운데 70대가 21%로 가장 높았으며, 60대, 50대 순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귀 이상으로 인한 어지럼증은 귓속에 몸의 운동감각이나 신체의 평형을 유지하는 기능인 전정기능에 문제가 있기 때문입니다.



때문에 귓 속에 장애가 발생할 경우 대부분 어지럼증을 호소하게 되며 심한 경우 식은 땀이 나거나 토하는 증상을 동반합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과로와 과도한 스트레스가 원인으로 보인다며 특히 노년층의 경우 증상이 발생하면 넘어져 골절로 크게 다칠 수 있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박광식입니다.
  • 이유없는 어지럼증, 귓속부터 의심을!
    • 입력 2010-09-08 13:04:14
    뉴스 12
<앵커 멘트>



어지럼증이 있는 사람들은 빈혈이나 중풍 등의 초기증상으로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러나 귓속 이상으로 인한 경우가 훨씬 더많다고 합니다.



박광식 의학전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보통 어지럼증은 빈혈과 중풍의 초기증상으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귀속에 이상이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고 최근 이같은 증상의 원인의 어지럼증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조사 결과 귀 이상으로 인한 어지럼증으로 진료를 받은 환자가 지난해 58만여 명으로 4년 새 20만 명씩 해마다 11% 급증했습니다.



진료비 역시 지난 2005년 268억원에서 해마다 19%씩 증가해 지난해 534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성별로 살펴보면 여성 환자가 남성 환자보다 2.3배 더 많았습니다.



연령별로는 40살 이상이 77%로 대부분을 차지했으며 그 가운데 70대가 21%로 가장 높았으며, 60대, 50대 순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귀 이상으로 인한 어지럼증은 귓속에 몸의 운동감각이나 신체의 평형을 유지하는 기능인 전정기능에 문제가 있기 때문입니다.



때문에 귓 속에 장애가 발생할 경우 대부분 어지럼증을 호소하게 되며 심한 경우 식은 땀이 나거나 토하는 증상을 동반합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과로와 과도한 스트레스가 원인으로 보인다며 특히 노년층의 경우 증상이 발생하면 넘어져 골절로 크게 다칠 수 있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박광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