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세계 2위 수입국 부상
입력 2010.09.08 (14:25) 국제
중국이 미국에 이어 세계 2위의 수입국으로 부상했습니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해외판은 올들어 7월까지 중국의 수입액이 7천6백여 억 달러로, 세계 2위 수입국이 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7% 늘어난 것입니다.

이와 관련해 충취안 상무부 국제무역담판 부대표는 최근 수입 구조 개선 조치를 마련해 수입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충 부대표는 자원과 선진기술, 주요 장비를 적극 수입하고, 중국 제품을 많이 수입한 국가에서 수입을 늘려 무역마찰을 줄이겠다고 말했습니다.

충 부대표는 중국이 세계 각국의 거대시장으로 자리잡았다고 평가하고 이는 중국의 수입관세가 9.8%로 개발도상국 평균 관세인 46.6%보다 크게 낮기 때문이라고 분석했습니다.
  • 中 세계 2위 수입국 부상
    • 입력 2010-09-08 14:25:18
    국제
중국이 미국에 이어 세계 2위의 수입국으로 부상했습니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해외판은 올들어 7월까지 중국의 수입액이 7천6백여 억 달러로, 세계 2위 수입국이 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7% 늘어난 것입니다.

이와 관련해 충취안 상무부 국제무역담판 부대표는 최근 수입 구조 개선 조치를 마련해 수입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충 부대표는 자원과 선진기술, 주요 장비를 적극 수입하고, 중국 제품을 많이 수입한 국가에서 수입을 늘려 무역마찰을 줄이겠다고 말했습니다.

충 부대표는 중국이 세계 각국의 거대시장으로 자리잡았다고 평가하고 이는 중국의 수입관세가 9.8%로 개발도상국 평균 관세인 46.6%보다 크게 낮기 때문이라고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