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속노조 “불법 하도급 조사 노동계와 공동 진행해야”
입력 2010.09.09 (09:27) 수정 2010.09.09 (09:53) 사회
  민주노총 금속노조가  고용노동부가 대기업의 불법 사내하도급 실태를 점검하겠다는 방침에 반대하고 나섰습니다.



   금속노조는 지난 6일  산하 지부와 지회에  고용부의 실태 점검을 거부하라는  내용을 담은 문서를 내려보냈습니다.



   문서에는  고용부의 사내하도급 실태점검을 위한  사전조사나 현장 실사에 협조하지 말 것과  현장실사 자체가 진행되지 않도록 하라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대해 민주노총과 금속노조는 정부의 조사가 일부 대기업을 위한  면피용 조사에 그칠 수 있다며 정확한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정부와 노동계가 전체 사업장을 상대로  전수조사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고용노동부는 지난 6일부터 임금 복지 등에서 부당한 차별을 받고 있는 사내 하도급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전국 29개 대기업 사업장을 점검하고 있습니다.
  • 금속노조 “불법 하도급 조사 노동계와 공동 진행해야”
    • 입력 2010-09-09 09:27:56
    • 수정2010-09-09 09:53:07
    사회
  민주노총 금속노조가  고용노동부가 대기업의 불법 사내하도급 실태를 점검하겠다는 방침에 반대하고 나섰습니다.



   금속노조는 지난 6일  산하 지부와 지회에  고용부의 실태 점검을 거부하라는  내용을 담은 문서를 내려보냈습니다.



   문서에는  고용부의 사내하도급 실태점검을 위한  사전조사나 현장 실사에 협조하지 말 것과  현장실사 자체가 진행되지 않도록 하라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대해 민주노총과 금속노조는 정부의 조사가 일부 대기업을 위한  면피용 조사에 그칠 수 있다며 정확한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정부와 노동계가 전체 사업장을 상대로  전수조사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고용노동부는 지난 6일부터 임금 복지 등에서 부당한 차별을 받고 있는 사내 하도급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전국 29개 대기업 사업장을 점검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