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분양 줄이기 ‘8·29 대책’ 후속 조치 본격화
입력 2010.09.09 (10:30) 수정 2010.09.09 (16:45) 부동산
8.29 부동산 대책의 후속조치로 1조 5천억 원을 투입해 지방의 미분양 아파트를 사들이는 작업이 본격화됩니다.



국토해양부와 대한주택보증, LH는 환매조건부 매입 미분양 주택 대상과 한도를 늘리고 리츠·펀드 매입 대상을 확대하는 등 지방 미분양 주택을 줄이는 방안을 시행합니다.



대한주택보증은 5천억 원 규모의 7차 환매조건부 미분양 주택 매입 공고를 내고, 매입 조건을 공정률 50%에서 30%로 낮추는 한편 업체당 지원 한도를 천500억 원에서 2천억 원으로 늘렸습니다.



LH도 준공 후 미분양 주택을 사들여 제3자에게 매각하는 방식으로 수익을 내는 미분양 리츠·펀드에 1조 원을 투입하기로 하고, 신청 대상을 이미 준공된 주택뿐 아니라 연말까지 준공 예정인 미준공 주택으로 확대했습니다.



한편 7월 말 기준 전국 미분양 주택은 10만 6천464가구로, 한 달 만에 3.2% 줄어들면서 2개월 연속 감소했습니다.
  • 미분양 줄이기 ‘8·29 대책’ 후속 조치 본격화
    • 입력 2010-09-09 10:30:17
    • 수정2010-09-09 16:45:58
    부동산
8.29 부동산 대책의 후속조치로 1조 5천억 원을 투입해 지방의 미분양 아파트를 사들이는 작업이 본격화됩니다.



국토해양부와 대한주택보증, LH는 환매조건부 매입 미분양 주택 대상과 한도를 늘리고 리츠·펀드 매입 대상을 확대하는 등 지방 미분양 주택을 줄이는 방안을 시행합니다.



대한주택보증은 5천억 원 규모의 7차 환매조건부 미분양 주택 매입 공고를 내고, 매입 조건을 공정률 50%에서 30%로 낮추는 한편 업체당 지원 한도를 천500억 원에서 2천억 원으로 늘렸습니다.



LH도 준공 후 미분양 주택을 사들여 제3자에게 매각하는 방식으로 수익을 내는 미분양 리츠·펀드에 1조 원을 투입하기로 하고, 신청 대상을 이미 준공된 주택뿐 아니라 연말까지 준공 예정인 미준공 주택으로 확대했습니다.



한편 7월 말 기준 전국 미분양 주택은 10만 6천464가구로, 한 달 만에 3.2% 줄어들면서 2개월 연속 감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