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리트니 스피어스, 성희롱 혐의로 피소
입력 2010.09.09 (14:10) 연합뉴스
미국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28)의 전 경호원이 8일 스피어스를 성희롱 혐의로 고소했다.



페르난도 플로레스는 로스앤젤레스 고등법원에 제출한 소장에서 스피어스가 자신을 침실로 불러들여 나체를 보여주고, 자신 앞에서 성관계를 갖는 등 원하지 않는 성적 접근과 희롱을 반복했다고 주장했다.



또 스피어스가 자신의 자녀 앞에서 남자 친구와 과격한 말다툼을 하고 아들에게 벌주기 위해 자신의 벨트를 빌리기도 했으며, 자신에게 음료수를 가져오라며 막말을 하는 등 감정적 고통을 줬다고 주장했다.



그는 스피어스와 자신을 고용한 경호회사를 상대로 피해 보상을 요구하고 있다.



소장에 따르면 플로레스는 지난 2월부터 스피어스의 경호원으로 일하기 시작했다.
  • 브리트니 스피어스, 성희롱 혐의로 피소
    • 입력 2010-09-09 14:10:08
    연합뉴스
미국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28)의 전 경호원이 8일 스피어스를 성희롱 혐의로 고소했다.



페르난도 플로레스는 로스앤젤레스 고등법원에 제출한 소장에서 스피어스가 자신을 침실로 불러들여 나체를 보여주고, 자신 앞에서 성관계를 갖는 등 원하지 않는 성적 접근과 희롱을 반복했다고 주장했다.



또 스피어스가 자신의 자녀 앞에서 남자 친구와 과격한 말다툼을 하고 아들에게 벌주기 위해 자신의 벨트를 빌리기도 했으며, 자신에게 음료수를 가져오라며 막말을 하는 등 감정적 고통을 줬다고 주장했다.



그는 스피어스와 자신을 고용한 경호회사를 상대로 피해 보상을 요구하고 있다.



소장에 따르면 플로레스는 지난 2월부터 스피어스의 경호원으로 일하기 시작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