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살자 대부분 계획없이 충동적 시도”
입력 2010.09.09 (15:44) 수정 2010.09.09 (16:09) 건강·생활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다 응급실에 실려온 사람 대부분이 우울증 등 정신과적 문제가 있는 상태에서 충동적으로 자살을 기도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성균관의대 정신과 전홍진 교수가 올들어 전국 8개 병원의 응급실을 방문한 자살기도자 천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정신과적 문제가 있는 경우가 84%를 차지했습니다.



이들은 우울증 등 기분장애가 61%로 가장 많았고, 적응장애가 20%, 정신분열병과 물질장애, 인격장애 순이었습니다.



특히 이들은 사전계획 없는 충돌적 자살기도가 85%에 달했고, 술을 마신 상태에서 자살을 기도한 경우도 40%에 이르렀습니다.
  • “자살자 대부분 계획없이 충동적 시도”
    • 입력 2010-09-09 15:44:35
    • 수정2010-09-09 16:09:00
    건강·생활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다 응급실에 실려온 사람 대부분이 우울증 등 정신과적 문제가 있는 상태에서 충동적으로 자살을 기도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성균관의대 정신과 전홍진 교수가 올들어 전국 8개 병원의 응급실을 방문한 자살기도자 천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정신과적 문제가 있는 경우가 84%를 차지했습니다.



이들은 우울증 등 기분장애가 61%로 가장 많았고, 적응장애가 20%, 정신분열병과 물질장애, 인격장애 순이었습니다.



특히 이들은 사전계획 없는 충돌적 자살기도가 85%에 달했고, 술을 마신 상태에서 자살을 기도한 경우도 40%에 이르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