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해외공관에 ‘코란 소각’ 안전 대책 지시
입력 2010.09.09 (16:26) 국제
9.11 9주년을 맞아 미국의 한 교회가 코란을 불태우는 행사를 추진하는 것과 관련해 미국 국무부는 해외 공관에 자국민 안전대책 수립을 지시했습니다.

미 국무부는 코란 소각으로 반미 폭력 사태가 빚어질 가능성이 있다며 해외 공관에 '긴급조치 위원회'를 소집하고 해외주둔 미군, 외교관, 여행자의 안전 대책을 마련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이에 따라 알제리 주재 미 대사관은 "실제로 코란 소각 사태가 발생하면 세계 각국 무슬림들이 항의할 것"이라며 "미국인의 안전에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경고문을 발송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美, 해외공관에 ‘코란 소각’ 안전 대책 지시
    • 입력 2010-09-09 16:26:10
    국제
9.11 9주년을 맞아 미국의 한 교회가 코란을 불태우는 행사를 추진하는 것과 관련해 미국 국무부는 해외 공관에 자국민 안전대책 수립을 지시했습니다.

미 국무부는 코란 소각으로 반미 폭력 사태가 빚어질 가능성이 있다며 해외 공관에 '긴급조치 위원회'를 소집하고 해외주둔 미군, 외교관, 여행자의 안전 대책을 마련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이에 따라 알제리 주재 미 대사관은 "실제로 코란 소각 사태가 발생하면 세계 각국 무슬림들이 항의할 것"이라며 "미국인의 안전에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경고문을 발송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