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입력 2010.09.09 (16:33) 포토뉴스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기 위해 군산 비응항을 나가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민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과 신시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어선을 동원해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민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과 신시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어선을 동원해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 새만금 내측 바다서 어선 시위
    • 입력 2010-09-09 16:33:56
    포토뉴스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새만금 인근 부안ㆍ김제ㆍ군산 지역 어선들이 9일 새만금 가력배수갑문 앞 내측바다에서 무허가 어선의 보상을 촉구하는 해상시위를 벌이고 있다. 해상시위에는 120여척이 참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