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北 급변사태 촉각…“안정화 작전 실시”
입력 2010.09.09 (22:1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이 북한의 급변사태 가능성에 촉각을 세우고 있습니다.

월터 샤프 한,미 연합사령관은 시나리오별 대비 훈련을 실시 했음을 확인했습니다.

김희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기자 간담회를 여러 차례 미루며 안보현안에 대한 말을 아껴온 월터 샤프 한미 연합사령관.

북한 급변사태와 관련한 질문에 지난달 UFG 연습에서 한미 양국이 북한 안정화 작전을 실시했다고 확인했습니다.

<녹취>샤프(사령관)

북한 안정화 작전은 대량살상무기의 확보와 제거, 치안 안정, 주민 구호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급변사태와 관련된 군사작전은 아니었다고 선을 그었지만, 사실상 급변사태의 상황을 가정해 시나리오별 대응을 연습한 것으로 보입니다.

미 태평양 함대 사령관 역시 북한의 권력승계기에 일어날 수 있는 긴급 사태를 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의 첨단 무인정찰기 글로벌 호크는 이 달부터 괌에 전진 배치됐습니다.

북한영공까지 날아갈 수 있는 장거리 정찰기입니다.

그러나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누가 후계자가 되든지 미국의 목표는 북한의 비핵화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녹취>클린턴(장관)

또 6자회담 당사국들과 북한 문제를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의 보스워스 특별대표는 다음주 천안함 사건 이후 처음 한.중.일 3국을 방문해 북핵문제와 6자 회담 재개를 논의합니다.

KBS 뉴스 김희용입니다.
  • 美, 北 급변사태 촉각…“안정화 작전 실시”
    • 입력 2010-09-09 22:18:20
    뉴스 9
<앵커 멘트>

미국이 북한의 급변사태 가능성에 촉각을 세우고 있습니다.

월터 샤프 한,미 연합사령관은 시나리오별 대비 훈련을 실시 했음을 확인했습니다.

김희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기자 간담회를 여러 차례 미루며 안보현안에 대한 말을 아껴온 월터 샤프 한미 연합사령관.

북한 급변사태와 관련한 질문에 지난달 UFG 연습에서 한미 양국이 북한 안정화 작전을 실시했다고 확인했습니다.

<녹취>샤프(사령관)

북한 안정화 작전은 대량살상무기의 확보와 제거, 치안 안정, 주민 구호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급변사태와 관련된 군사작전은 아니었다고 선을 그었지만, 사실상 급변사태의 상황을 가정해 시나리오별 대응을 연습한 것으로 보입니다.

미 태평양 함대 사령관 역시 북한의 권력승계기에 일어날 수 있는 긴급 사태를 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의 첨단 무인정찰기 글로벌 호크는 이 달부터 괌에 전진 배치됐습니다.

북한영공까지 날아갈 수 있는 장거리 정찰기입니다.

그러나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누가 후계자가 되든지 미국의 목표는 북한의 비핵화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녹취>클린턴(장관)

또 6자회담 당사국들과 북한 문제를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의 보스워스 특별대표는 다음주 천안함 사건 이후 처음 한.중.일 3국을 방문해 북핵문제와 6자 회담 재개를 논의합니다.

KBS 뉴스 김희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