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경련, 올해 30대 그룹 ‘투자·채용’ 확대
입력 2010.09.09 (22:1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30대 그룹이 올해 96조 원을 투자하고, 채용도 계속 늘려나가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상생 협력을 강조해 온, 대통령과의 청와대 회동을 앞두고 나온, 움직임입니다.

이주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대기업 총수들의 청와대 회동을 나흘 앞두고 전경련 회장단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녹취> "(오늘 분위기 어떠셨어요?) ...."

회의 직후 전경련은 올 한해 30대 그룹이 100조 가까운 96조 원을 투자한다고 밝혔습니다.

올 초 계획인 86조 보다 10조 원 늘어난 규모입니다.

그룹별로는 삼성전자가 26조 원, 현대차그룹 10조 5천억 원, LG그룹 15조 원, SK그룹 8조 원 등으로 지난해보다 33% 늘었습니다.

<인터뷰> 정병철(전경련 부회장):"적극적인 투자가 성장기반 확충을 통한 개별기업의 경쟁력 강화뿐 아니라 중소기업과 서민들의 체감경기 회복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고용 역시 연초 계획보다 만오천 명 늘어난 9만 7천여 명을 채용하기로 했습니다.

상반기에 5만 천 여명을 뽑은 데 이어 하반기에 4만 5천 명을 더 뽑겠다는 겁니다.

<현장음> "앞서 오전에는 LG그룹이 2천여 협력사와 상생협약을 체결하면서 4대 그룹의 상생계획안이 모두 확정 발표됐습니다."

지난 7월 이명박 대통령의 상생경영 발언 이후 대기업들이 앞다퉈 내놓은 대책이 어떤 효과를 낳을지 관심입니다.

KBS 뉴스 이주형입니다.
  • 전경련, 올해 30대 그룹 ‘투자·채용’ 확대
    • 입력 2010-09-09 22:18:21
    뉴스 9
<앵커 멘트>

30대 그룹이 올해 96조 원을 투자하고, 채용도 계속 늘려나가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상생 협력을 강조해 온, 대통령과의 청와대 회동을 앞두고 나온, 움직임입니다.

이주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대기업 총수들의 청와대 회동을 나흘 앞두고 전경련 회장단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녹취> "(오늘 분위기 어떠셨어요?) ...."

회의 직후 전경련은 올 한해 30대 그룹이 100조 가까운 96조 원을 투자한다고 밝혔습니다.

올 초 계획인 86조 보다 10조 원 늘어난 규모입니다.

그룹별로는 삼성전자가 26조 원, 현대차그룹 10조 5천억 원, LG그룹 15조 원, SK그룹 8조 원 등으로 지난해보다 33% 늘었습니다.

<인터뷰> 정병철(전경련 부회장):"적극적인 투자가 성장기반 확충을 통한 개별기업의 경쟁력 강화뿐 아니라 중소기업과 서민들의 체감경기 회복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고용 역시 연초 계획보다 만오천 명 늘어난 9만 7천여 명을 채용하기로 했습니다.

상반기에 5만 천 여명을 뽑은 데 이어 하반기에 4만 5천 명을 더 뽑겠다는 겁니다.

<현장음> "앞서 오전에는 LG그룹이 2천여 협력사와 상생협약을 체결하면서 4대 그룹의 상생계획안이 모두 확정 발표됐습니다."

지난 7월 이명박 대통령의 상생경영 발언 이후 대기업들이 앞다퉈 내놓은 대책이 어떤 효과를 낳을지 관심입니다.

KBS 뉴스 이주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