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우즈, 최악 부진 ‘내가 몇위더라?’
입력 2010.09.13 (08:09) 수정 2010.09.13 (10:56) 포토뉴스
부진한 우즈, PGA 최종전 탈락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마지막 날까지도 안 풀리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에서 티샷을 한 뒤 공의 방향을 쳐다보고 있다.
굳어있는 표정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2번째 그린에서 샷을 하고 있다.
‘나를 지켜보고 있군’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3번째 홀에서 필 미켈슨(오른쪽)이 바라보는 가운데 티샷을 하고 있다.
‘내가 왜 이럴까’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4번째 그린에서 퍼트 실수를 한뒤 고개를 숙이고 있다.
최경주 공을 향한 시선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최경주가 16번째 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 최경주는 버디 6개와 보기 4개를 묶어 2언더파 69타를 쳐 최종합계 6언더파 278타를 기록, 나상욱(27.타이틀리스트), 매트 쿠차, 라이언 무어(이상 미국)와 함께 공동 3위에 올랐다.
최선을 다하자!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위창수가 5번째 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 위창수는 최종합계 4언더파 280타, 공동 8위로 밀려 페덱스컵 포인트 33위에 그쳤다.
‘실수는 안되는데…’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위창수가 8번째 그린에서 퍼트 실수를 한 뒤 아쉬운 표정을 짓고 있다.
실망스런 표정 감출 수 없고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위창수가 18번째 홀을 걸으며 응원해준 관중들에게 답례를 하고 있다.
잔디 상태 확인중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나상욱이 벙커샷을 하기 위에 8번째 그린을 살펴보고 있다. 나상욱은 최종합계 6언더파 278타를 기록해 공동 3위에 올랐다.
‘우승컵 어때요?’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9언더파 275타를 쳐 우승을 차지한 더스틴 존슨(미국)이 우승컵을 들고 기뻐하고 있다.
  • 우즈, 최악 부진 ‘내가 몇위더라?’
    • 입력 2010-09-13 08:09:34
    • 수정2010-09-13 10:56:04
    포토뉴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레먼트의 코그힐 골프장(파71.7천38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오프 세 번째 대회 BMW챔피언십(총상금 750만달러) 마지막 날 4라운드, 타이거 우즈가 두번째 홀로 걸어가며 머리를 긁적이고 있다. 우즈는 8번 홀까지 보기만 3개를 치며 헤매다가 이후 버디 4개로 이를 만회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쳤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