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해군 초계함 천안함 침몰
‘천안함 사건’ 조사 결과 보고서 발간
입력 2010.09.13 (13:03) 수정 2010.09.13 (16:3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국방부가 천안함 사건에 대한 민.군 합동조사단의 최종조사보고서를 책으로 발간하고 오늘 공개했습니다.

최종 보고서는 천안함이 북한의 어뢰 공격으로 침몰했다는 기존 발표 내용을 거듭 확인하고 이를 과학적이고 체계적으로 입증하는 데 초점을 맞췄습니다.

김희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방부가 오늘 '천안함 피격사건 합동조사결과 보고서'를 공개했습니다.

최종 보고서에서 천안함이 어뢰가 수중에서 터지면서 발생한 충격파와 버블효과로 함체가 두 동강나면서 침몰했다는 지난 5월 1차 발표의 결론을 거듭 확인했습니다.

어뢰는 배에 직접 맞지 않고 가스터빈실 중앙에서 왼쪽으로 3m, 수심은 6~9m 정도 떨어진 거리에서 폭발했다고 분석했습니다.

폭발한 어뢰는 고성능 폭약 250kg 정도를 탑재한 북한제 CHT-02D 어뢰라고 명시했습니다.

보고서 내용은 민.군 합동조사단이 발표한 조사결과와 같습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5월 1차 발표는 천안함 침몰원인을 중심으로 분석한 내용이고 이번 보고서에는 일정별 조사활동 등 조사과정과 조사내용, 분석자료를 세부적으로 수록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보고서 발간은 은밀한 공격도 증거가 남는다는 사실을 북한과 국제사회에 알리고, 북한이 더 이상 도발하지 못하도록 경고하는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보고서에는 합동조사단에 참여한 미국과 영국, 호주, 스웨덴 등 4개국의 조사단장이 보고서 내용에 동의한다는 서명도 담겼습니다.

국방부는 한글과 영문으로 각각 발간된 이번 보고서를 국회와 정부기관, 언론사는 물론 각국 대사관에 배포하고 인터넷에도 공개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김희용입니다.
  • ‘천안함 사건’ 조사 결과 보고서 발간
    • 입력 2010-09-13 13:03:00
    • 수정2010-09-13 16:34:35
    뉴스 12
<앵커 멘트>

국방부가 천안함 사건에 대한 민.군 합동조사단의 최종조사보고서를 책으로 발간하고 오늘 공개했습니다.

최종 보고서는 천안함이 북한의 어뢰 공격으로 침몰했다는 기존 발표 내용을 거듭 확인하고 이를 과학적이고 체계적으로 입증하는 데 초점을 맞췄습니다.

김희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방부가 오늘 '천안함 피격사건 합동조사결과 보고서'를 공개했습니다.

최종 보고서에서 천안함이 어뢰가 수중에서 터지면서 발생한 충격파와 버블효과로 함체가 두 동강나면서 침몰했다는 지난 5월 1차 발표의 결론을 거듭 확인했습니다.

어뢰는 배에 직접 맞지 않고 가스터빈실 중앙에서 왼쪽으로 3m, 수심은 6~9m 정도 떨어진 거리에서 폭발했다고 분석했습니다.

폭발한 어뢰는 고성능 폭약 250kg 정도를 탑재한 북한제 CHT-02D 어뢰라고 명시했습니다.

보고서 내용은 민.군 합동조사단이 발표한 조사결과와 같습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5월 1차 발표는 천안함 침몰원인을 중심으로 분석한 내용이고 이번 보고서에는 일정별 조사활동 등 조사과정과 조사내용, 분석자료를 세부적으로 수록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보고서 발간은 은밀한 공격도 증거가 남는다는 사실을 북한과 국제사회에 알리고, 북한이 더 이상 도발하지 못하도록 경고하는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보고서에는 합동조사단에 참여한 미국과 영국, 호주, 스웨덴 등 4개국의 조사단장이 보고서 내용에 동의한다는 서명도 담겼습니다.

국방부는 한글과 영문으로 각각 발간된 이번 보고서를 국회와 정부기관, 언론사는 물론 각국 대사관에 배포하고 인터넷에도 공개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김희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