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석연휴는 중간고사 시험준비기간(?)
입력 2010.09.21 (06:12) 연합뉴스
"연휴 지나면 중간고사라는데 마냥 쉬라고 할 수도 없고…"

학부모 최모(42)씨는 추석 연휴기간 온 가족을 데리고 고향에 내려갔다. 그러나 중학교 1학년인 아들을 데려가야 할지 한참을 망설여야 했다.

연휴가 끝나고 바로 다음 주(28~30일) 아들이 중간고사를 치르기 때문이다.

최씨 부부는 결국 고향을 오가는 동안 차 안에서 아이가 볼 교재와 정리용 노트를 챙겨 귀성하는 쪽으로 결론 내렸다.

최씨는 "중학교 1학년 학생이 연휴동안 공부를 하면 얼마나 하겠는가 하는 생각도 들지만, 연휴가 끝나면 바로 시험을 치러야 하는 처지에서는 쉬어도 마음이 무거울 수밖에 없을 것 같아 안타깝다"고 말했다.

21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서울시내 대다수 중고교는 추석연휴가 끝나고 한 주 지난 뒤인 내달 1일부터 시험을 치른다.

시교육청이 일부 지역교육지원청 산하 학교들의 중간고사 기간을 조사한 결과 오는 27일께부터 시험을 보는 학교가 총 41곳으로 집계됐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모든 학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는 아니어서 전체적으로 얼마나 많은 학교가 연휴 직후 시험을 보는지 정확히 말하기는 어렵다"면서도 "상당수 학교가 이달 말부터 중간고사를 치르는 건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일선 학교들이 추석연휴 직후 중간고사를 보는 경우는 서울뿐만 아니라 전국적인 현상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교육전문가들은 "각 학교에 학사일정을 조정할 수 있는 권한이 주어져 있는데도 추석연휴 직후 시험을 보도록 하는 것은 학생 입장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학교행정"이라고 지적한다.

한 전문가는 "올해는 중간고사 기간과 추석연휴 직후가 시기적으로 딱 맞물린다. 학교 입장에선 이때 시험을 보는 것이 학사운영상 편리하다"면서 "그러나 탄력성 있게 학사일정을 조정하면 얼마든지 학생들에게 부담을 주지 않을 수 있다"고 말했다.
  • 추석연휴는 중간고사 시험준비기간(?)
    • 입력 2010-09-21 06:12:31
    연합뉴스
"연휴 지나면 중간고사라는데 마냥 쉬라고 할 수도 없고…"

학부모 최모(42)씨는 추석 연휴기간 온 가족을 데리고 고향에 내려갔다. 그러나 중학교 1학년인 아들을 데려가야 할지 한참을 망설여야 했다.

연휴가 끝나고 바로 다음 주(28~30일) 아들이 중간고사를 치르기 때문이다.

최씨 부부는 결국 고향을 오가는 동안 차 안에서 아이가 볼 교재와 정리용 노트를 챙겨 귀성하는 쪽으로 결론 내렸다.

최씨는 "중학교 1학년 학생이 연휴동안 공부를 하면 얼마나 하겠는가 하는 생각도 들지만, 연휴가 끝나면 바로 시험을 치러야 하는 처지에서는 쉬어도 마음이 무거울 수밖에 없을 것 같아 안타깝다"고 말했다.

21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서울시내 대다수 중고교는 추석연휴가 끝나고 한 주 지난 뒤인 내달 1일부터 시험을 치른다.

시교육청이 일부 지역교육지원청 산하 학교들의 중간고사 기간을 조사한 결과 오는 27일께부터 시험을 보는 학교가 총 41곳으로 집계됐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모든 학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는 아니어서 전체적으로 얼마나 많은 학교가 연휴 직후 시험을 보는지 정확히 말하기는 어렵다"면서도 "상당수 학교가 이달 말부터 중간고사를 치르는 건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일선 학교들이 추석연휴 직후 중간고사를 보는 경우는 서울뿐만 아니라 전국적인 현상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교육전문가들은 "각 학교에 학사일정을 조정할 수 있는 권한이 주어져 있는데도 추석연휴 직후 시험을 보도록 하는 것은 학생 입장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학교행정"이라고 지적한다.

한 전문가는 "올해는 중간고사 기간과 추석연휴 직후가 시기적으로 딱 맞물린다. 학교 입장에선 이때 시험을 보는 것이 학사운영상 편리하다"면서 "그러나 탄력성 있게 학사일정을 조정하면 얼마든지 학생들에게 부담을 주지 않을 수 있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