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백화점·마트, 추석 덕에 9월 장사 잘했다
입력 2010.10.02 (07:03) 경제
백화점과 할인점 등 대형 유통업계가 지난달 두자릿수 매출 신장률을 기록했습니다.

롯데백화점은 전체 점포 기준으로 1년 전보다 매출이 19.5% 늘었고 현대백화점은 13%, 신세계백화점은 14.5%가 늘었습니다.

특히 추석 연휴 기간, 식품 매출이 14%에서 21%까지 늘었고 산행철을 맞아 아웃도어 의류도 30% 가까이 많이 팔렸습니다.

지난해 이맘 때 매출이 부진했던 이마트와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대형 마트들도 추석 대목 덕분에 매출이 각각 23%와 25%, 44%씩 늘었습니다.

유통업계는 이번 달도 백화점 정기 세일 행사 등으로 실적이 좋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 백화점·마트, 추석 덕에 9월 장사 잘했다
    • 입력 2010-10-02 07:03:49
    경제
백화점과 할인점 등 대형 유통업계가 지난달 두자릿수 매출 신장률을 기록했습니다.

롯데백화점은 전체 점포 기준으로 1년 전보다 매출이 19.5% 늘었고 현대백화점은 13%, 신세계백화점은 14.5%가 늘었습니다.

특히 추석 연휴 기간, 식품 매출이 14%에서 21%까지 늘었고 산행철을 맞아 아웃도어 의류도 30% 가까이 많이 팔렸습니다.

지난해 이맘 때 매출이 부진했던 이마트와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대형 마트들도 추석 대목 덕분에 매출이 각각 23%와 25%, 44%씩 늘었습니다.

유통업계는 이번 달도 백화점 정기 세일 행사 등으로 실적이 좋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