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벨상 시즌 4일 개막…“고은 문학상 물망”
입력 2010.10.02 (07:18) 국제
오는 4일 노벨 생리의학상을 시작으로 올해 노벨상 발표가 시작됩니다.

특히 올해 노벨문학상이 10여년 만에 시인에게 돌아갈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어 우리나라 고은 시인의 수상 가능성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노르웨이 노벨위원회는 오는 4일에 생리ㆍ의학상, 5일에 물리학상, 6일에 화학상, 8일에 평화상, 11일에 경제학상 수상자를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문학상 수상자 발표 일정은 7일로 확정됐습니다.

AFP통신은 알제리의 여류 시인인 아시아 제바르가 문학상 수상권에 상당히 근접해 있다고 보면서도 한국의 고은, 스웨덴의 토머스 트란스트로메르, 시리아의 아도니스 시인 등 역시 물망에 오르고 있다고 소개했습니다.
  • 노벨상 시즌 4일 개막…“고은 문학상 물망”
    • 입력 2010-10-02 07:18:23
    국제
오는 4일 노벨 생리의학상을 시작으로 올해 노벨상 발표가 시작됩니다.

특히 올해 노벨문학상이 10여년 만에 시인에게 돌아갈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어 우리나라 고은 시인의 수상 가능성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노르웨이 노벨위원회는 오는 4일에 생리ㆍ의학상, 5일에 물리학상, 6일에 화학상, 8일에 평화상, 11일에 경제학상 수상자를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문학상 수상자 발표 일정은 7일로 확정됐습니다.

AFP통신은 알제리의 여류 시인인 아시아 제바르가 문학상 수상권에 상당히 근접해 있다고 보면서도 한국의 고은, 스웨덴의 토머스 트란스트로메르, 시리아의 아도니스 시인 등 역시 물망에 오르고 있다고 소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