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목포 ‘유흥주점 장부’ 409명 1차 조사 완료
입력 2010.10.02 (13:26) 수정 2010.10.02 (16:19) 사회
전남 목포시내 한 유흥주점의 속칭 2차 장부를 수사 중인 목포경찰서는, 장부에 기재된 손님 등 4백여 명에 대한 1차 조사를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조사결과 손님과 종업원 등 320명에 대해서는 성매매 알선과 성매매 혐의에 대한 진술과 증거를 확보하고,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80여 명은 추가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전담팀을 편성해 이들의 성매매 여부를 신속히 밝혀 낸다는 방침입니다.

목포경찰서는, 지난 2월 목포시내 한 유흥주점에서 발생한 폭행사건을 수사하던 중 손님 등 4백여 명이 기록된 이른바 2차 장부를 발견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 목포 ‘유흥주점 장부’ 409명 1차 조사 완료
    • 입력 2010-10-02 13:26:14
    • 수정2010-10-02 16:19:56
    사회
전남 목포시내 한 유흥주점의 속칭 2차 장부를 수사 중인 목포경찰서는, 장부에 기재된 손님 등 4백여 명에 대한 1차 조사를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조사결과 손님과 종업원 등 320명에 대해서는 성매매 알선과 성매매 혐의에 대한 진술과 증거를 확보하고,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80여 명은 추가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전담팀을 편성해 이들의 성매매 여부를 신속히 밝혀 낸다는 방침입니다.

목포경찰서는, 지난 2월 목포시내 한 유흥주점에서 발생한 폭행사건을 수사하던 중 손님 등 4백여 명이 기록된 이른바 2차 장부를 발견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