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경문 감독 안도 ‘왈론드 잘 했어!’
입력 2010.10.02 (13:48) 수정 2010.10.02 (22:56) 포토뉴스
힘 솟은 김경문 ‘왈론드 잘 했어!’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다시 시작이다!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두산이 6대5로 이겼다. 두산 선수들이 서로를 격려하고 있다.
한숨 돌린 두산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두산 선수들이 6대5로 승리한 뒤 하이파이브하고 있다.
김경문 감독 ‘내일 봅시다!’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에서 두산이 6대5로 승리했다. 두산 김경문 감독이 팬들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오늘의 MVP 왈론드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두산 구원 왈론드가 롯데를 맞아 역투하고 있다.
김주찬 도루 실패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롯데 김주찬이 7회말 1사 1루 상황에서 2루 도루를 시도하다 아웃되고 있다.
조성환 병살처리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7회초 1루에서 두산 김동주의 내야땅볼을 롯데 2루수 조성환이 두산 1루수 김현수를 아웃시킨뒤 1루로 던져 병살처리하고 있다.
애드벌룬에 맞았대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6회말 2사에서 롯데 전준우가 친 타구가 좌익수 상공의 애드벌룬에 맞으면서 아웃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공필성 1루코치가 전준우에게 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크게 쳤는데...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6회말 2사에서 롯데 전준우가 자신의 타구를 바라보고 있다. 이 타구가 좌익수 상공의 애드벌룬에 맞으면서 전준우가 아웃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로이스터 흥분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롯데 로이스터감독이 6회말 2사때 전준우의 플라이볼이 경기장 상공 애드벌룬에 맞은 것을 심판들이 아웃 판정하자 강하게 항의하고 있다.
강하게 항의 하는 로이스터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롯데 로이스터감독이 6회말 2사때 전준우의 플라이볼이 경기장 상공 애드벌룬에 맞은 것을 심판들이 아웃 판정하자 강하게 항의하고 있다.
저 세이프 맞죠?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5회말 무사 1.3루에서 롯데 손아섭의 외야플라이 때 3루주자 황재균이 홈으로 쇄도한 뒤 심판을 향해 세이프 몸짓을 하고 있다. 두산 포수는 양의지.
롯데 무서운 추격전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5회말 롯 데공격 무사 1,3루 손아섭 우익수 희생플라이 때 황재균이 홈에서 세이프된 후 조성환과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김현수 ‘한 점 추가요~’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5회초 2사 2루 손시헌의 적시타 때 2루주자 김현수가 홈을 밟고 있다.
손시헌 또 적시타!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5회초 2사 2루 때 손시헌이 적시타를 친 후 김민호 코치와 주먹을 부딪치고 있다.
손시헌 날려버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5회초 2사 2루 때 손시헌이 적시타를 치고 있다.
황재균 홈 쇄도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4회말 무사 1.3루에서 롯데 손아섭의 외야플라이 때 3루주자 황재균(아래)이 홈에서 세이프되고 있다. 두산 포수는 양의지.
환호하는 오재원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두산 오재원이 4회초 1사 1,2루 상황에서 1타점 안타를 친 뒤 환호하고 있다.
이원석 ‘내가 쳤어요!’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4회초 1사 1,2루 때 이원석이 적시타를 친 후 김민호 코치와 주먹을 부딪치고 있다.
이원석 ‘내 차례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4회초 1사 1,2루 때 이원석이 적시타를 치고 있다.
두산 더그아웃는 축제 분위기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두산 김현수와 김동주가 4회초 무사 만루상황에서 나온 손시헌의 땅볼타구에 득점에 성공한 뒤 동료들로부터 축하받고 있다.
두산 ‘역전이다!’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4회초 무사 만루에서 두산 손시헌의 내야땅볼때 롯데 3루수 이대호의 실책으로 득점에 성공한 두산 김현수와 김동주가 홈으로 들어왔다. 두산은 3대2 역전에 성공했다.
두목곰도 들어왔어요~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4회초 무사 만루 손시헌 2타점 적시타 때 2루주자 김동주가 홈에서 세이프되고 있다.
두산, 되살아난 타선 ‘추격 시작!’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4회초 두산 선두타자 이종욱이 솔로홈런을 친 후 더그아웃에서 선수들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이종욱 솔로 홈런 쾅!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4회초 두산 선두타자 이종욱이 솔로홈런을 날리고 있다.
이종욱 신바람 홈런!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두산 이종욱이 4회초 공격에서 솔로 홈런을 친 뒤 베이스를 돌고 있다.
손시헌 “놓치면 잡는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2회말 롯데공격 1사 1루 때 이원석이 전준우의 파울볼을 처리할 때 손시헌이 뒤에서 백업수비를 하고 있다.
황재균 ‘환상 수비’의 희생양 김동주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2회초 무사 1루에서 두산 임재철의 안타성 내야땅볼 때 1루주자 김동주(오른쪽)를 롯데 유격수 황재균이 2루에서 아웃시키고 있다. 왼쪽은 롯데 2루수 조성환.
조성환, 1회 2타점 2루타 출발 굿!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롯데 조성환이 1회말 무사 2,3루 상황에서 2타점 2루타를 친 뒤 환호하고 있다.
2득점 환영이요!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롯데 조성환이 1회말 무사 2,3루 상황에서 2타점 2루타를 치자 득점한 손아섭과 김주찬이 동료들로부터 축하받고 있다.
우리가 2점 먼저!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1회말 롯데공격 무사 2,3루 때 조성환의 2타점 적시타로 홈에 들어온 2루주자 손아섭과 3루주자 김주찬이 다음타자 이대호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조성환 “앗! 나의 주루 실수”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1회말 무사 2루에서 롯데 이대호 타석때 2루주자 조성환이 견제사되고 있다.
찬스 날리는 병살타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 1회초 두산공격 1사 1,2루 김현수 내야 땅볼 때 1루주자 이종욱이 포스아웃되고 있다.
준PO 홈 선발 중책 맡은 이재곤
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 3차전. 롯데 선발 이재곤이 역투하고 있다.
‘호랑이 킬러’ 양용은의 시구
2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두산 3차전 경기에서 프로골퍼 양용은이 시구하고 있다.
부산 사직구장 야구팬 인산인해
2일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와 두산의 3차전 경기가 열리는 부산 사직야구장.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야구팬들이 몰려들어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준플레이오프 보러 가자!
부산 사직구장 야구열기 후끈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2일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와 두산의 3차전 경기가 열리는 부산 사직야구장.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야구팬들이 몰려들어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부산 사직구장 야구열기 후끈
2일 2010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롯데와 두산의 3차전 경기가 열리는 부산 사직야구장.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야구팬들이 몰려들고 있다.

  • 김경문 감독 안도 ‘왈론드 잘 했어!’
    • 입력 2010-10-02 13:48:09
    • 수정2010-10-02 22:56:46
    포토뉴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2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3차전 롯데 대 두산 경기에서 6대5로 승리한 두산베어스의 김경문 감독이 왈론드와 손바닥을 부딪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