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크린으로 즐기는 '환상의 공연예술'
입력 2010.10.08 (14:0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에는 오페라와 오케스트라 연주 등 공연 실황을 현장에 가지 않고 극장에서 즐기는 '스크린 공연 예술'이 지금 세계적인 추세가 되고 있습니다.

관객들은 저렴한 비용으로 좋은 공연을 봐서 좋고, 공연단체들도 새로운 관객들을 모을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조일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미국 메트로폴리탄 오페라가 스크린 속으로 들어왔습니다.

공연장에 가면 수백만원에서 수십만원의 표값을 내야하지만 국내 영화관에서는 영화 관람비만으로 감상할 수 있습니다.

HD보다 4배나 선명한 화면과 최첨단 음향설비, 공연장에서는 볼수 없는 무대 뒷모습 까지..

세계 44개국에서 영화관에서 메트오페라가 상영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동연(김포시) : "영상으로만 봐서 조금 아쉽지만, 그래도 라이브로 보지 못하는 작품을 영상으로 접할수 있어 좋습니다."

독일 베를린 필의 연주, 영국 내셔널 씨어터의 연극 등 세계 유명 공연들도 속속 스크린를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가수 휘성의 공연이 콘서트장을 떠나 영화관으로 들어왔습니다 영화관용 공연 컨텐츠로서는 국내 첫 시도로 해외 상영도 추진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흥수(제작사 관계자) : "일본 시사회는 물론 연내에 4개의 콘텐츠를 추가로 제작해서 일회성이 아닌 계속되는 비즈니스로 정착시키려고 합니다."

새로운 관객을 창출하는 스크린 공연예술이 세계적인 추세로 자리 잡아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일수입니다.
  • 스크린으로 즐기는 '환상의 공연예술'
    • 입력 2010-10-08 14:06:43
    뉴스 12
<앵커 멘트>

최근에는 오페라와 오케스트라 연주 등 공연 실황을 현장에 가지 않고 극장에서 즐기는 '스크린 공연 예술'이 지금 세계적인 추세가 되고 있습니다.

관객들은 저렴한 비용으로 좋은 공연을 봐서 좋고, 공연단체들도 새로운 관객들을 모을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조일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미국 메트로폴리탄 오페라가 스크린 속으로 들어왔습니다.

공연장에 가면 수백만원에서 수십만원의 표값을 내야하지만 국내 영화관에서는 영화 관람비만으로 감상할 수 있습니다.

HD보다 4배나 선명한 화면과 최첨단 음향설비, 공연장에서는 볼수 없는 무대 뒷모습 까지..

세계 44개국에서 영화관에서 메트오페라가 상영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동연(김포시) : "영상으로만 봐서 조금 아쉽지만, 그래도 라이브로 보지 못하는 작품을 영상으로 접할수 있어 좋습니다."

독일 베를린 필의 연주, 영국 내셔널 씨어터의 연극 등 세계 유명 공연들도 속속 스크린를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가수 휘성의 공연이 콘서트장을 떠나 영화관으로 들어왔습니다 영화관용 공연 컨텐츠로서는 국내 첫 시도로 해외 상영도 추진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흥수(제작사 관계자) : "일본 시사회는 물론 연내에 4개의 콘텐츠를 추가로 제작해서 일회성이 아닌 계속되는 비즈니스로 정착시키려고 합니다."

새로운 관객을 창출하는 스크린 공연예술이 세계적인 추세로 자리 잡아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일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