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0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승장 “스릴 넘쳐”-패장 “1승1패 만족”
입력 2010.10.08 (23:04) 연합뉴스
◇김경문 두산 감독



포스트시즌에 여섯 번 나온 중에 오늘 같은 경기는 처음 해 보는 것 같다. 너무 스릴이 넘쳐 나도 가슴이 덜컹했다.(웃음)



역시 이기고 있어도 끝까지 마음을 놓을 수 없을 만큼 삼성은 집중력이 좋은 것 같다.



히메네스가 잘 던졌고 선수들도 뭉쳐서 잘했지만, 마지막에 임태훈이 어려운 장면에서 흔들리지 않고 이겨낸 것이 팀에 큰 힘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



6회 우천 중단이 됐지만 우리는 뒤가 없기 때문에 오늘은 히메네스가 처음부터 5회 이상 던져야 했다. 나도 5회 이후 히메네스의 상태를 걱정했고, 6회까지 던지고 바꾸려 했는데 자신이 한 이닝 더 던지겠다더라. 그래서 7회까지 던졌다. 너무 고마웠다.



정재훈이 계속 맞다 보니 부담스럽기도 하고, 지금 무드에서는 마운드에서 마지막 모습은 임태훈이 조금 더 나은 것 같다. 3차전에도 마무리로 쓸지는 더 생각해보겠다.



오늘 김동주를 오랜만에 4번에 배치했는데, 그 힘으로 이기니 기쁨이 더 큰 것 같다.



◇선동열 삼성 감독



1회 무사 1, 2루 기회를 못 살린 게 아쉽고, 히메네스의 공을 공략하지 못한 것도 아쉽다.



그래도 후반에 선수들이 많이 따라붙었다. 졌지만 좋은 경기를 한 것 같다.



히메네스는 우리 팀에 자신감을 가지고 던지는 것 같다. 준플레이오프 때보다 몸쪽 제구가 잘됐고, 두산 배터리의 볼 배합도 좋았던 것 같다.



권혁을 보니 조금 안 좋은 것 같은데, 그래도 믿고 써야 하지 않겠나.



오늘 주전 포수로 현재윤을 내보낸 것은 배영수가 더 편하게 여기기 때문이다. 또 중간에 포수 교체 때는 진갑용이 준비가 덜 돼 있기에 채상병을 냈다.



9회말 공격에서 채상병을 불러서는 ’부담 갖지 말고 공에 맞히기만 하라’고 말해줬다. 상당히 부담을 가진 것 같더라.



9회에 두산이 실책을 범해서 게임을 재미있게 만들어준 것 같다.(웃음)



매 경기 결승이라는 생각으로 하겠다. 홈에서 1승1패 한 것은 만족스럽다.
  • 승장 “스릴 넘쳐”-패장 “1승1패 만족”
    • 입력 2010-10-08 23:04:46
    연합뉴스
◇김경문 두산 감독



포스트시즌에 여섯 번 나온 중에 오늘 같은 경기는 처음 해 보는 것 같다. 너무 스릴이 넘쳐 나도 가슴이 덜컹했다.(웃음)



역시 이기고 있어도 끝까지 마음을 놓을 수 없을 만큼 삼성은 집중력이 좋은 것 같다.



히메네스가 잘 던졌고 선수들도 뭉쳐서 잘했지만, 마지막에 임태훈이 어려운 장면에서 흔들리지 않고 이겨낸 것이 팀에 큰 힘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



6회 우천 중단이 됐지만 우리는 뒤가 없기 때문에 오늘은 히메네스가 처음부터 5회 이상 던져야 했다. 나도 5회 이후 히메네스의 상태를 걱정했고, 6회까지 던지고 바꾸려 했는데 자신이 한 이닝 더 던지겠다더라. 그래서 7회까지 던졌다. 너무 고마웠다.



정재훈이 계속 맞다 보니 부담스럽기도 하고, 지금 무드에서는 마운드에서 마지막 모습은 임태훈이 조금 더 나은 것 같다. 3차전에도 마무리로 쓸지는 더 생각해보겠다.



오늘 김동주를 오랜만에 4번에 배치했는데, 그 힘으로 이기니 기쁨이 더 큰 것 같다.



◇선동열 삼성 감독



1회 무사 1, 2루 기회를 못 살린 게 아쉽고, 히메네스의 공을 공략하지 못한 것도 아쉽다.



그래도 후반에 선수들이 많이 따라붙었다. 졌지만 좋은 경기를 한 것 같다.



히메네스는 우리 팀에 자신감을 가지고 던지는 것 같다. 준플레이오프 때보다 몸쪽 제구가 잘됐고, 두산 배터리의 볼 배합도 좋았던 것 같다.



권혁을 보니 조금 안 좋은 것 같은데, 그래도 믿고 써야 하지 않겠나.



오늘 주전 포수로 현재윤을 내보낸 것은 배영수가 더 편하게 여기기 때문이다. 또 중간에 포수 교체 때는 진갑용이 준비가 덜 돼 있기에 채상병을 냈다.



9회말 공격에서 채상병을 불러서는 ’부담 갖지 말고 공에 맞히기만 하라’고 말해줬다. 상당히 부담을 가진 것 같더라.



9회에 두산이 실책을 범해서 게임을 재미있게 만들어준 것 같다.(웃음)



매 경기 결승이라는 생각으로 하겠다. 홈에서 1승1패 한 것은 만족스럽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