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라응찬 회장, 오늘 중징계 관련 입장 표명
입력 2010.10.11 (06:24) 수정 2010.10.11 (11:18) 경제
금융실명제법 위반 혐의로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중징계 통보를 받은 라응찬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오늘 오전 입장을 밝힐 계획입니다.

신한금융지주는 라 회장이 서울 태평로 신한금융지주 본사 출근길에 취재진들에게 금융 당국 징계와 관련된 입장과 심경 등을 말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라 회장은 지난주 금융감독원의 중징계 통보를 받은 이후 지난 8일 미국 출장에서 급거 귀국해 금융실명제법 위반 혐의에 대한 소명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금융감독원은 지난 8월 말부터 한 달간 진행된 검사 결과, 라 회장이 신한은행장 재직 시절 차명 계좌를 만들어 최소 50억 원을 사용한 것을 확인했다며 지난 7일 중징계 통보했습니다.

금감원은 라 회장의 소명 절차를 거쳐 오는 21일 또는 다음달 4일 제재심의위원회에서 징계를 확정할 계획입니다.

이와 관련해 이백순 신한은행장도 IMF 총회 참석차 떠난 미국 출장 귀국 일정을 앞당겨 오늘쯤 귀국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라응찬 회장, 오늘 중징계 관련 입장 표명
    • 입력 2010-10-11 06:24:44
    • 수정2010-10-11 11:18:30
    경제
금융실명제법 위반 혐의로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중징계 통보를 받은 라응찬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오늘 오전 입장을 밝힐 계획입니다.

신한금융지주는 라 회장이 서울 태평로 신한금융지주 본사 출근길에 취재진들에게 금융 당국 징계와 관련된 입장과 심경 등을 말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라 회장은 지난주 금융감독원의 중징계 통보를 받은 이후 지난 8일 미국 출장에서 급거 귀국해 금융실명제법 위반 혐의에 대한 소명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금융감독원은 지난 8월 말부터 한 달간 진행된 검사 결과, 라 회장이 신한은행장 재직 시절 차명 계좌를 만들어 최소 50억 원을 사용한 것을 확인했다며 지난 7일 중징계 통보했습니다.

금감원은 라 회장의 소명 절차를 거쳐 오는 21일 또는 다음달 4일 제재심의위원회에서 징계를 확정할 계획입니다.

이와 관련해 이백순 신한은행장도 IMF 총회 참석차 떠난 미국 출장 귀국 일정을 앞당겨 오늘쯤 귀국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