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안함 최종 보고서 자체 모순”
입력 2010.10.11 (10:13) 국제
천안함 사건에 대한 민군합동조사단의 최종보고서는 어뢰에 의한 근거리 폭발이라는 결론과는 달리 오히려 '원거리 수중 폭발' 가능성을 뒷받침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박선원 브루킹스 연구소 초빙연구원과 이승헌 버지니아대 교수 등은 미국 버지니아의 한 식당에서 워싱턴 주재 특파원들과 만나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이승헌 교수는 최종보고서 부록에 어뢰에서 채취한 흡착물질이 폭발의 결과로 생기는 산화 알루미늄이 아니라, 반대로 부식에 의한 녹임을 입증하는 에너지 분광 분석 데이터가 실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어뢰폭발에 따른 버블제트 효과로 나타나는 80m의 물기둥이 없었던 점, 천안함 선체와 내부 화약고 어디에도 어뢰폭발에 의한 충격파 흔적이 없는 점 등을 들며 전문가들의 분석은 원거리 폭발을 지지하는 결과를 내놓고 있지만, 결론은 어뢰에 의한 근거리 폭발로 내려졌다고 지적했습니다.

국방부는 이에 대해 시뮬레이션 결과를 들어 원거리 수중폭발 가능성을 일축하고, 천안함 선체의 흡착물질이 현재 깨끗하게 사라졌다는 것은 흡착물질이 부식에 의한 수산화알루미늄이 아니라 폭발에 의한 산화 알루미늄임을 입증하는 것이라고 반박했습니다.
  • “천안함 최종 보고서 자체 모순”
    • 입력 2010-10-11 10:13:19
    국제
천안함 사건에 대한 민군합동조사단의 최종보고서는 어뢰에 의한 근거리 폭발이라는 결론과는 달리 오히려 '원거리 수중 폭발' 가능성을 뒷받침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박선원 브루킹스 연구소 초빙연구원과 이승헌 버지니아대 교수 등은 미국 버지니아의 한 식당에서 워싱턴 주재 특파원들과 만나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이승헌 교수는 최종보고서 부록에 어뢰에서 채취한 흡착물질이 폭발의 결과로 생기는 산화 알루미늄이 아니라, 반대로 부식에 의한 녹임을 입증하는 에너지 분광 분석 데이터가 실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어뢰폭발에 따른 버블제트 효과로 나타나는 80m의 물기둥이 없었던 점, 천안함 선체와 내부 화약고 어디에도 어뢰폭발에 의한 충격파 흔적이 없는 점 등을 들며 전문가들의 분석은 원거리 폭발을 지지하는 결과를 내놓고 있지만, 결론은 어뢰에 의한 근거리 폭발로 내려졌다고 지적했습니다.

국방부는 이에 대해 시뮬레이션 결과를 들어 원거리 수중폭발 가능성을 일축하고, 천안함 선체의 흡착물질이 현재 깨끗하게 사라졌다는 것은 흡착물질이 부식에 의한 수산화알루미늄이 아니라 폭발에 의한 산화 알루미늄임을 입증하는 것이라고 반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