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산 배추, 국산과 다른 점은?
입력 2010.10.11 (22:2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배추 대란속에 들여온 중국산 배추가 이틀 만에 거의 다 팔려나갔습니다.

국산과 같은 점과 다른점이 뭔지, 이병도 기자 직접 잘라봤습니다.

<리포트>

남은 물량이 거의 없을 정도로 중국산 배추는 불티나게 팔렸습니다.

하지만 국산 배추 같을까, 고개를 갸웃거리는 소비자도 많습니다.

<녹취>강정여(서울 여의도동) : "일단 싸니까 한 번 먹어볼까 하는거죠. 가격대가 많이 차이 나니까"

중국산 배추는 한눈에 보기에도 국산과 구별됩니다.

중국산 배추는 겉색깔이 연노란색인데 국산은 연두색입니다.

검역과정에서 푸른 잎을 떼내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무게도 4백 그램 정도 차이가 납니다.

중국산 배추가 국산 배추와 속은 어떻게 다른지 직접 잘라보겠습니다.

중국산 배추는 가운데 부분을 빼곤 오히려 하얀색에 가깝지만 국산 배추는 속으로 갈수록 짙은 노란색을 띱니다.

<녹취>윤정선(서울 동교동) : "(중국산은) 먹어봤는데 싱거워서 우리는.. 배추 냄새도 별로 안 나고..."

하지만 가장 중요한 건 역시 믿고 먹을 수 있느냐는 겁니다.

<녹취>여현숙(서울 신길동) : "중국산은 아무래도 물 건너오고 하면서 뭔가 첨가하고 농약 이런 게..."

<녹취>우영문(대형마트 채소팀장) : "수입 검역 절차를 정상적으로 마쳤고 우리도 검사를 하기 때문에 믿을 수 있습니다."

내일부터 30% 선이던 신선 배추와 무에 대한 관세가 연말까지 없어짐에 따라 중국산 수입 물량은 더 늘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이병도입니다.
  • 중국산 배추, 국산과 다른 점은?
    • 입력 2010-10-11 22:21:09
    뉴스 9
<앵커 멘트>

배추 대란속에 들여온 중국산 배추가 이틀 만에 거의 다 팔려나갔습니다.

국산과 같은 점과 다른점이 뭔지, 이병도 기자 직접 잘라봤습니다.

<리포트>

남은 물량이 거의 없을 정도로 중국산 배추는 불티나게 팔렸습니다.

하지만 국산 배추 같을까, 고개를 갸웃거리는 소비자도 많습니다.

<녹취>강정여(서울 여의도동) : "일단 싸니까 한 번 먹어볼까 하는거죠. 가격대가 많이 차이 나니까"

중국산 배추는 한눈에 보기에도 국산과 구별됩니다.

중국산 배추는 겉색깔이 연노란색인데 국산은 연두색입니다.

검역과정에서 푸른 잎을 떼내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무게도 4백 그램 정도 차이가 납니다.

중국산 배추가 국산 배추와 속은 어떻게 다른지 직접 잘라보겠습니다.

중국산 배추는 가운데 부분을 빼곤 오히려 하얀색에 가깝지만 국산 배추는 속으로 갈수록 짙은 노란색을 띱니다.

<녹취>윤정선(서울 동교동) : "(중국산은) 먹어봤는데 싱거워서 우리는.. 배추 냄새도 별로 안 나고..."

하지만 가장 중요한 건 역시 믿고 먹을 수 있느냐는 겁니다.

<녹취>여현숙(서울 신길동) : "중국산은 아무래도 물 건너오고 하면서 뭔가 첨가하고 농약 이런 게..."

<녹취>우영문(대형마트 채소팀장) : "수입 검역 절차를 정상적으로 마쳤고 우리도 검사를 하기 때문에 믿을 수 있습니다."

내일부터 30% 선이던 신선 배추와 무에 대한 관세가 연말까지 없어짐에 따라 중국산 수입 물량은 더 늘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이병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