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규장각 도서 반환, G20 전 해결 목표로 교섭중”
입력 2010.10.13 (06:23) 국제
프랑스가 병인양요 때 약탈해간 외규장각 도서 반환 문제를 다음달 G20 정상회의 전에 해결한다는 목표로 우리 정부가 교섭을 하고 있다고 박흥신 프랑스 대사가 말했습니다.

박 대사는 어제 국회 외교통상통일위원회의 주프랑스 한국대사관 국정감사 답변을 통해 외규장각 도서 반환을 위해 노력해온 입장에서 올해 G20 서울 정상회의가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하지만, 협상에는 당사자가 있고 현지 법이 있는 만큼 프랑스 국내법이 허용하는 한도 내에서 우리 국민이 납득할 수 있는 한 차원 높은 결과를 얻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어제 오후 프랑스 하원을 방문해 악셀 포니아토브스키 외교위원장과 파트릭 보두앵 의원 등을 만나 의회 협력 차원에서 외규장각 도서 반환에 적극 나서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 “외규장각 도서 반환, G20 전 해결 목표로 교섭중”
    • 입력 2010-10-13 06:23:53
    국제
프랑스가 병인양요 때 약탈해간 외규장각 도서 반환 문제를 다음달 G20 정상회의 전에 해결한다는 목표로 우리 정부가 교섭을 하고 있다고 박흥신 프랑스 대사가 말했습니다.

박 대사는 어제 국회 외교통상통일위원회의 주프랑스 한국대사관 국정감사 답변을 통해 외규장각 도서 반환을 위해 노력해온 입장에서 올해 G20 서울 정상회의가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하지만, 협상에는 당사자가 있고 현지 법이 있는 만큼 프랑스 국내법이 허용하는 한도 내에서 우리 국민이 납득할 수 있는 한 차원 높은 결과를 얻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어제 오후 프랑스 하원을 방문해 악셀 포니아토브스키 외교위원장과 파트릭 보두앵 의원 등을 만나 의회 협력 차원에서 외규장각 도서 반환에 적극 나서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