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바마 앞 나체 소동…‘돈 때문에’
입력 2010.10.13 (07:56) 수정 2010.10.13 (08:00)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연설을 듣고 있는 청중들 사이에서 갑자기 옷을 입지않은 남성이 소리를 지르고 뛰어다닙니다.



24살의 이 남성이 나체 소동을 피운 이유는 단 하나, 거액의 돈 때문입니다.



영국 억만장자 알키 데이비드가 오바마 대통령 앞에서 옷 벗고 자기 회사 이름을 외치면 백만 달러를 주겠다고 했는데 실제로 이 남성이 옷을 벗어버린 겁니다.



데이비드는 이 남성이 과연 상금을 받을 조건을 만족시켰는지 영상을 확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오바마 앞 나체 소동…‘돈 때문에’
    • 입력 2010-10-13 07:56:38
    • 수정2010-10-13 08:00:15
    뉴스광장
<앵커 멘트>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연설을 듣고 있는 청중들 사이에서 갑자기 옷을 입지않은 남성이 소리를 지르고 뛰어다닙니다.



24살의 이 남성이 나체 소동을 피운 이유는 단 하나, 거액의 돈 때문입니다.



영국 억만장자 알키 데이비드가 오바마 대통령 앞에서 옷 벗고 자기 회사 이름을 외치면 백만 달러를 주겠다고 했는데 실제로 이 남성이 옷을 벗어버린 겁니다.



데이비드는 이 남성이 과연 상금을 받을 조건을 만족시켰는지 영상을 확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