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M, 그룹 JYJ 음반 발매금지 가처분 신청
입력 2010.10.13 (14:43) 연합뉴스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전속계약 분쟁 중인 동방신기 세 멤버(시아준수, 믹키유천, 영웅재중)가 낸 음반에 대해 음반 발매 금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했다고 13일 밝혔다.



SM은 "전속 계약에 대한 본안 소송의 판결이 나지 않은 상황에서 세 멤버가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이중으로 전속 계약을 체결한 것은 지난해 10월 내려진 가처분 결정의 취지에 위반되는 행위"라며 "세 멤버와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간 체결된 전속 계약의 효력정지 가처분 및 음반 발매 금지 가처분 신청을 지난 8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기했다"고 말했다.



SM을 떠나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튼 세 멤버는 그룹 JYJ를 결성하고 12일 첫 음반인 '더 비기닝(The Begining)'을 발표했다.
  • SM, 그룹 JYJ 음반 발매금지 가처분 신청
    • 입력 2010-10-13 14:43:48
    연합뉴스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전속계약 분쟁 중인 동방신기 세 멤버(시아준수, 믹키유천, 영웅재중)가 낸 음반에 대해 음반 발매 금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했다고 13일 밝혔다.



SM은 "전속 계약에 대한 본안 소송의 판결이 나지 않은 상황에서 세 멤버가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이중으로 전속 계약을 체결한 것은 지난해 10월 내려진 가처분 결정의 취지에 위반되는 행위"라며 "세 멤버와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간 체결된 전속 계약의 효력정지 가처분 및 음반 발매 금지 가처분 신청을 지난 8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기했다"고 말했다.



SM을 떠나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튼 세 멤버는 그룹 JYJ를 결성하고 12일 첫 음반인 '더 비기닝(The Begining)'을 발표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