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키스탄, 대홍수 피해 규모 97억 달러
입력 2010.10.15 (06:25) 수정 2010.10.15 (07:59) 국제
파키스탄에서 지난 7월 이래 대홍수로 인한 피해규모는 97억달러로 2005년 대지진 피해의 두 배 수준에 육박했다고 세계은행과 아시아개발은행이 밝혔습니다.

두 기관은 성명을 통해 각 은행 전문가팀이 파키스탄의 인프라와 농장, 가옥 피해를 포함한 직간접적 피해를 조사한 결과 이같은 피해규모가 집계됐다고 말했습니다.

또 15개 부문에 걸쳐 피해조사를 한 결과 농업과 가축 부문이 가장 피해가 컸으며 이번 대홍수로 파키스탄 전체 면적의 20%가 피해를 겪었다고 설명했습니다.

파키스탄에선 지난 7월말 시작된 대홍수로 천만명 이상이 집을 잃는 등 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 파키스탄, 대홍수 피해 규모 97억 달러
    • 입력 2010-10-15 06:25:38
    • 수정2010-10-15 07:59:53
    국제
파키스탄에서 지난 7월 이래 대홍수로 인한 피해규모는 97억달러로 2005년 대지진 피해의 두 배 수준에 육박했다고 세계은행과 아시아개발은행이 밝혔습니다.

두 기관은 성명을 통해 각 은행 전문가팀이 파키스탄의 인프라와 농장, 가옥 피해를 포함한 직간접적 피해를 조사한 결과 이같은 피해규모가 집계됐다고 말했습니다.

또 15개 부문에 걸쳐 피해조사를 한 결과 농업과 가축 부문이 가장 피해가 컸으며 이번 대홍수로 파키스탄 전체 면적의 20%가 피해를 겪었다고 설명했습니다.

파키스탄에선 지난 7월말 시작된 대홍수로 천만명 이상이 집을 잃는 등 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