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인 27%, 류샤오보 석방 희망”
입력 2010.10.18 (11:15) 국제
중국의 반체제 인사 류샤오보가 올해 노벨평화상 수상자로 선정된 것과 관련해 중국인의 27%는 그를 석방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국 관영언론 환구시보의 영문판 글로벌타임즈는 여론조사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보도했습니다.

'중국이 류샤오보를 어떻게 대해야 하느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27%는 그를 석방해야 한다고 답했고 과반인 57%는 형기가 끝날 때까지 가둬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중국이 노벨상에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가'에 대해서는 12%는 "노벨평화상을 수용해야 한다"고 답했고 41%는 무시해야 한다, 33%는 노벨위원회를 비난하고 서구 가치관을 강요한다는 의혹을 제기해야 한다고 응답했습니다.

그러나 중국 정부가 류샤오보 관련 보도를 통제하면서 응답자의 75% 이상이 류샤오보의 노벨평화상 수상 사실을 몰랐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중국인 27%, 류샤오보 석방 희망”
    • 입력 2010-10-18 11:15:22
    국제
중국의 반체제 인사 류샤오보가 올해 노벨평화상 수상자로 선정된 것과 관련해 중국인의 27%는 그를 석방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국 관영언론 환구시보의 영문판 글로벌타임즈는 여론조사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보도했습니다.

'중국이 류샤오보를 어떻게 대해야 하느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27%는 그를 석방해야 한다고 답했고 과반인 57%는 형기가 끝날 때까지 가둬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중국이 노벨상에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가'에 대해서는 12%는 "노벨평화상을 수용해야 한다"고 답했고 41%는 무시해야 한다, 33%는 노벨위원회를 비난하고 서구 가치관을 강요한다는 의혹을 제기해야 한다고 응답했습니다.

그러나 중국 정부가 류샤오보 관련 보도를 통제하면서 응답자의 75% 이상이 류샤오보의 노벨평화상 수상 사실을 몰랐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