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바마 印 방문 때 무기계약 확정”
입력 2010.10.18 (23:52) 국제
미국은 다음달 초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인도를 방문할 때 최고 58억 달러에 이르는 군 수송기 수출 계약을 확정지을 것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인도는 보잉사가 개발한 대형 군 수송기인 C-17 글로브마스터Ⅲ 10대를 수입하기로 하고 막판 협상 중입니다.

이 거래가 성사되면 미국과 인도간의 무기 거래로는 가장 큰 규모가 됩니다.

수송기 수출가격은 오바마 대통령의 방문 때 확정될 전망이며 1단계인 10대 가격은 10억에서 12억 달러 수준이 될 것으로 관계자들은 보고 있습니다.

인도는 오래된 러시아제 무기들을 대체하기 위해 최근 선진 각국과 무기도입 협상을 벌이고 있습니다.
  • “오바마 印 방문 때 무기계약 확정”
    • 입력 2010-10-18 23:52:17
    국제
미국은 다음달 초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인도를 방문할 때 최고 58억 달러에 이르는 군 수송기 수출 계약을 확정지을 것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인도는 보잉사가 개발한 대형 군 수송기인 C-17 글로브마스터Ⅲ 10대를 수입하기로 하고 막판 협상 중입니다.

이 거래가 성사되면 미국과 인도간의 무기 거래로는 가장 큰 규모가 됩니다.

수송기 수출가격은 오바마 대통령의 방문 때 확정될 전망이며 1단계인 10대 가격은 10억에서 12억 달러 수준이 될 것으로 관계자들은 보고 있습니다.

인도는 오래된 러시아제 무기들을 대체하기 위해 최근 선진 각국과 무기도입 협상을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