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시아 정상, 쿠릴 방문…일본 반발
입력 2010.11.02 (07:1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러시아와 일본 간의 영유권 분쟁 지역인 쿠릴 열도를 러시아 대통령이 어제 전격 방문했습니다.

일본은 국민감정을 내세우며 크게 반발했습니다.

김명섭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메드베데프 대통령이 방문한 곳은 영토 분쟁 중인 남쿠릴 4개 섬 가운데 쿠나시르입니다.

일본 홋카이도섬과는 불과 10킬로미터 떨어진 곳입니다.

국가원수로는 처음으로 쿠릴 섬을 방문한 메드베데프 대통령은 해안가에서 바다 건너편을 응시했습니다.

이어 수산물가공공장과 상점 등을 돌아보며 쿠릴 경제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영토 문제와 관련한 직접 언급은 없었지만 쿠릴에 더 많은 러시아인이 살아야 한다며 실효적 지배를 과시했습니다.

<인터뷰>메드베데프(러시아 대통령) : "조만간에 쿠릴 섬이 러시아 본토만큼 잘 살게 되기를 바랍니다."

센카쿠 열도 영유권 문제로 중국과 갈등을 빚고 있는 일본은 두 나라의 협공을 당하는 형세가 됐습니다.

일본 총리는 남쿠릴열도는 자국의 영토라며 크게 반발했습니다.

<인터뷰> 간 나오토(일본 총리)

일본 정부는 주일 러시아 대사를 불러 항의했고 러 외무부는 일본의 반응을 용납할 수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러시아와 일본의 정상은 이번 달 각종 국제회의에서 만나게 됩니다.

양국 관계가 냉각될 것을 예측하면서도 이번 방문을 강행한 러 정부의 전략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모스크바에서 KBS 뉴스 김명섭입니다.
  • 러시아 정상, 쿠릴 방문…일본 반발
    • 입력 2010-11-02 07:11:04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러시아와 일본 간의 영유권 분쟁 지역인 쿠릴 열도를 러시아 대통령이 어제 전격 방문했습니다.

일본은 국민감정을 내세우며 크게 반발했습니다.

김명섭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메드베데프 대통령이 방문한 곳은 영토 분쟁 중인 남쿠릴 4개 섬 가운데 쿠나시르입니다.

일본 홋카이도섬과는 불과 10킬로미터 떨어진 곳입니다.

국가원수로는 처음으로 쿠릴 섬을 방문한 메드베데프 대통령은 해안가에서 바다 건너편을 응시했습니다.

이어 수산물가공공장과 상점 등을 돌아보며 쿠릴 경제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영토 문제와 관련한 직접 언급은 없었지만 쿠릴에 더 많은 러시아인이 살아야 한다며 실효적 지배를 과시했습니다.

<인터뷰>메드베데프(러시아 대통령) : "조만간에 쿠릴 섬이 러시아 본토만큼 잘 살게 되기를 바랍니다."

센카쿠 열도 영유권 문제로 중국과 갈등을 빚고 있는 일본은 두 나라의 협공을 당하는 형세가 됐습니다.

일본 총리는 남쿠릴열도는 자국의 영토라며 크게 반발했습니다.

<인터뷰> 간 나오토(일본 총리)

일본 정부는 주일 러시아 대사를 불러 항의했고 러 외무부는 일본의 반응을 용납할 수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러시아와 일본의 정상은 이번 달 각종 국제회의에서 만나게 됩니다.

양국 관계가 냉각될 것을 예측하면서도 이번 방문을 강행한 러 정부의 전략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모스크바에서 KBS 뉴스 김명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