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김정일 부자 음악회 관람
입력 2010.11.02 (08:37) 정치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후계자인 삼남 김정은과 함께 은하수 관현악단의 `10월 음악회' 마무리 공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김정일 위원장은 은하수 관현악단이 사상 예술성이 높은 최상급의 음악회를 진행한데 대해 큰 만족을 표시하고 창작가와 출연자들에게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의 이름으로 감사를 주었다고 중앙통신은 전했습니다.

공연 관람에는 노동당 정치국 위원인 김기남, 최태복, 홍석형과 김경희 당 경공업부장, 장성택 국방위원회 부위원장 등이 동행했습니다.

조선 중앙 통신은 그러나 김정일 위원장이 공연을 관람한 장소나 날짜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김정일 위원장 부자의 활동이 공개된 것은 지난 달 26일 평안남도 회창군의 중국군 열사묘 참배 이후 7일 만입니다.
  • 北김정일 부자 음악회 관람
    • 입력 2010-11-02 08:37:08
    정치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후계자인 삼남 김정은과 함께 은하수 관현악단의 `10월 음악회' 마무리 공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김정일 위원장은 은하수 관현악단이 사상 예술성이 높은 최상급의 음악회를 진행한데 대해 큰 만족을 표시하고 창작가와 출연자들에게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의 이름으로 감사를 주었다고 중앙통신은 전했습니다.

공연 관람에는 노동당 정치국 위원인 김기남, 최태복, 홍석형과 김경희 당 경공업부장, 장성택 국방위원회 부위원장 등이 동행했습니다.

조선 중앙 통신은 그러나 김정일 위원장이 공연을 관람한 장소나 날짜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김정일 위원장 부자의 활동이 공개된 것은 지난 달 26일 평안남도 회창군의 중국군 열사묘 참배 이후 7일 만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