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속·증여 재산평가 이자율 오늘 부터 8.5%로 인하
입력 2010.11.05 (06:17) 경제
상속세나 증여세를 따질 때 적용될 수 있는 기준 이자율이 오늘(5일)부터 9%에서 8.5%로 낮아집니다.

기획재정부는 시장이자율 변동을 고려해 부모 등 특수관계자로부터 금전을 무상으로 받거나 낮은 이자율로 대출받을 때 증여가액 계산을 위한 이자율을 8.5%로 낮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아들이 부모로부터 3억원을 무상으로 빌린다면 증여재산가액은 고시이자율 8.5%를 적용한 2천 550만원이 됩니다.
  • 상속·증여 재산평가 이자율 오늘 부터 8.5%로 인하
    • 입력 2010-11-05 06:17:00
    경제
상속세나 증여세를 따질 때 적용될 수 있는 기준 이자율이 오늘(5일)부터 9%에서 8.5%로 낮아집니다.

기획재정부는 시장이자율 변동을 고려해 부모 등 특수관계자로부터 금전을 무상으로 받거나 낮은 이자율로 대출받을 때 증여가액 계산을 위한 이자율을 8.5%로 낮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아들이 부모로부터 3억원을 무상으로 빌린다면 증여재산가액은 고시이자율 8.5%를 적용한 2천 550만원이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